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엑's 할리우드

브래드 피트·안젤리나 졸리, 14개월 만에 이혼 소송 종지부

by엑스포츠뉴스

브래드 피트·안젤리나 졸리, 14개월

'브란젤리나'커플 브래드 피트와 안젤리나 졸리가 완전히 결별했다.

 

15일(현지시간) 미국 연예매체 US위클리는 브래드 피트와 안젤리나 졸리가 14개월 간의 양육권 분쟁 끝에 합의에 도달했다고 보도했다."두 사람은 현재 일과 영화 촬영에 집중하고 있다"고 말했다.

 

보도에 따르면 자녀들이 졸리와 양육권 계약을 맺은 것에 집착했던 브래드 피트가 "가족 전체를 위한 양육권 합의에 도달했다"고 밝혔다.

 

앞선 9월 안젤리나 졸리는 뉴욕타임즈와의 인터뷰를 통해 자녀들이 부모의 이혼해 대처하는 지에 대해 밝혔다. 안젤리나 졸리는 "쉬운 일은 아니다. 매우 어렵고 고통스러운 상황"이라며 "나는 단자 우리 가족이 건강하고 행복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이 매체는 브래드 피트가 모나코 공주 샬롯 카시라기와의 열애설이 불거진 사실에 대해서는 "두 사람은 데이트 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세기의 커플'로 불린 두 사람은 2005년 영화 '미스터 & 미세스 스미스'를 촬영하며 연인으로 발전해 2014년 결혼했다. 두 사람은 슬하에 매덕스, 팍스, 자하라, 샤일로, 쌍둥이 녹스와 비비안 총 6명의 남매를 두고 있었다.

 

그러나 2016년 9월 브래드 피트가 전용기 내에서 장남 매덕스에게 폭력을 휘둘렀다는 혐의 등을 받으면서 이혼 절차를 밟게 됐다. 미국 연예매체 뉴 아이디어는 '안젤리나 졸리가 브래드 피트의 폭력적인 행동과 알콜문제 때문에 이혼을 결심했다'라고 밝히기도 했다.

 

이번 합의로 인해 할리우드 대표 '잉꼬 커플'로 불린 브란젤리나 커플은 법적으로 완전히 남이 됐다.

 

엑스포츠뉴스 이덕행 인턴기자 enter@xportsnews.com / 사진 = ⓒAFPBBNews=news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