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이슈 ]

우원식 "수액 맞고 그만해"...김성태 "특검 해줘. 힘들어"

byYTN

1년 임기 마무리 '고별 기자회견'

 

[우원식 /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 지난 1년이 한 장면 한 장면이 슬로우 비디오를 보는 것같이 굉장히 천천히, 하지만 아주 의미있게…. 성과와 보람 못지않게 아쉬움과 안타까움이 앞서는 순간도 참 많았습니다. 자유한국당에 한 말씀 드리겠습니다. 지난 1년 7번 보이콧은 정상적인 국회의 모습이 아닙니다. 대선 불복 특검으로 나라를 혼란으로 몰아가는 것은 역사에 죄를 짓는 일이 될 것입니다.]

 

'단식 중인 김성태 원내대표' 참 밉지만…

 

그래도 '응급실' 실려 간 김성태 병문안

 

[장제원 / 자유한국당 수석대변인 : 아이, 고만해~]

 

우원식 "나가지?" (하지만 안 나가는 기자들...)

 

우원식 "좀 어때?"

김성태 "또 갈 거야"

우원식 "가지마, 이제 그만해"

김성태 "수액 안 맞잖아"

우원식 "수액 맞고 그만해, 건강해야 싸움도 하지!"

 

김성태 "네가 (특검) 해줘야 할 것 아냐!" 네가 (특검) 해줘야 내가 일어나지!"

우원식 "지금 그렇게 할 수가 없고"

김성태 "네가 마무리하고 가"

우원식 "유승민 대표가 문재인 대통령까지 (특검) 대상으로 하자는데 그걸 어떻게 해?"

김성태 "내가 안 그랬잖아. 난 처음 듣는 얘기"

 

우원식 "수액 맞고 그만해"

김성태 "죽어서 나갈 거야. 좀 해줘. 힘들어 죽겠다"

우원식 "아이, 참..."

 

그래도 두 사람 '우정' 변치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