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여행 ]

제철 미식여행 '가을의 맛'

byYTN 오늘의 여행

풍성한 수확의 계절이자 영양 가득 먹거리가 넘치는 풍요의 계절. 뜨거운 여름을 견디며 한해의 결실을 맺는 특별한 가을 식탁.

 

오늘의 여행은, 가을을 듬뿍 담아낸 제철음식을 맛보러 떠나보겠습니다. 제철 음식은 보약보다 좋다는 말이 있죠. 특히 가을엔 맛과 영양이 가득한 몸보신 음식이 많은데요. 오늘은 그 중에서도 바다 내음 물씬 풍기는 제철 해산물들 맛볼 수 있는 곳, 소개해 드릴게요.

 

먼저 가을을 대표하는 생선 '전어'부터 맛볼까요? 9월부터 11월 초 사이 살이 통통하게 오른 전어는 그 맛이 절정에 이릅니다. 통째로 구워 뼈까지 먹을 수 있어서 칼슘 섭취에도 탁월하죠. 갓 잡은 싱싱한 전어를 맛보고 싶다면 '충남 서천'의 전어 집산지, 홍원항으로 가보세요. 이맘때면 푸른 바다를 배경으로 전어의 고소한 맛을 즐길 수 있습니다.

 

기록적인 폭염이 지난 올 가을엔 더욱 기대되는 제철 별미가 있는데요. 바로 여름이 더울수록 더 맛있어진다는 '꽃게'입니다. 서울에서 가장 가까이 바다를 끼고 있는 '인천 소래포구'에선 다양한 꽃게 요리를 만날 수 있는데요. 연한 게살이 가득한 꽃게찜부터 각종 양념을 넣고 끓인 꽃게탕까지, 원조 밥도둑의 매력을 한껏 느껴보세요.

 

마지막으로 가을철 해산물의 꽃 '대하'입니다. 10월이면 통통하게 살이 올라 특유의 감칠맛이 한층 풍부해지죠. 소금을 타닥타닥 튀기며 빨갛게 익어가는 대하를 보면 군침이 절로 돕니다. 우리나라 대하 산지 중 최고로 꼽히는 곳은 청정바다를 자랑하는 '안면도'인데요. 특히 이맘때면 백사장 해수욕장에서 대하 축제가 열립니다. 축제 기간 동안은 저렴한 가격에 대하요리를 맛볼 수 있으니까 놓치지 마세요.

 

맛과 영양이 풍성한 제철 밥상, 가을의 정취가 가득한 곳으로 떠나보세요!

  1. 서천 홍원항 전어축제 9월 24일 ~ 10월 9일
  2. 소래포구 꽃게 축제 9월 30일 ~ 10월 2일
  3. 안면도 백사장 대하축제 10월 8일 ~ 10월 3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