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이슈 ]

류여해 “포항 지진, 문재인 정부에 하늘이 주는 경고, 천심이다”

by아시아경제

류여해 “포항 지진, 문재인 정부에

[사진출처=류여해 의원 SNS 캡처] 류여해 한국당 최고위원

류여해 자유한국당 최고위원이 지난 15일 발생한 포항 지진을 언급하며 “문재인 정부에 하늘이 주는 준엄한 경고, 천심이란 지적이 나오고 있다”고 말했다.

 

류 최고위원은 17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 모두 발언에서 “문재인 정부는 결코 이를 간과해 들어선 안 된다”며 이같이 발언했다.

 

류 최고위원은 이어 “요즘 자고 일어나면 신문 보기가 너무 불안하다. 어제도 오늘도 우리의 동지가 한 명씩 사라지고 있다”라며 “설마가 사람 잡는다고 하더니 보수 궤멸 프로젝트가 시작되고 있는 게 아닌가 하는 우려가 든다. 어제 전병헌 수석의 사의가 피비린내 나는 정치보복의 명분을 만들기 위한 쇼가 아니길 바란다”고 말했다.

류여해 “포항 지진, 문재인 정부에

16일 오후 포항시 북구 흥해읍 흥해실내체육관이 이재민들로 붐비고 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한편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는 오늘(17일) 포항 지진의 여파로 70대 여성이 떨어지는 돌에 맞아 현재 의식불명 상태라고 밝혔다.

 

안영규 행정안전부 재난관리정책관은 이날정부서울청사에서 연 브리핑에서 "78세 노인 여성이 옥상에서 떨어진 돌에 머리를 맞아 뇌수술을 받았으나 현재는 의식이 없는 상태"라며 "경과를 지켜봐야 한다"고 설명했다.

 

이날 오전 6시 기준 포항 지진으로 인한 인명피해는 총 75명으로 집계됐다. 이 중 의식불명인 70대 여성을 포함한 입원환자는 12명이며 나머지 63명은 귀가했다. 이재민과 일시대피자는 전날(16일) 1346명에서 389명 늘어난 1735명으로 증가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