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이슈 ]

나경원 父 사학, 세금 24억여 원 미납…웅동학원 비판한 자유한국당 역풍

by아시아경제

나경원 父 사학, 세금 24억여 원

자유한국당 나경원 의원의 부친이 운영하고 있는 사학법인 '홍신학원'이 세금 미납으로 논란이 되고 있다./사진=아시아경제DB

자유한국당 나경원 의원의 부친이 이사장으로 있는 사학법인 '홍신학원'이 법정부담금 미납금이 24억여 원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네티즌들이 '웅동학원' 체납을 지적한 자유한국당을 비판하고 있다. 

 

지난해 3월 서울의 소리 보도에 따르면 사학법인 '홍신학원'이 법정부담금을 제대로 내지 않는 탈법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법정부담금은 교직원연금 부담금, 건강보험료, 재해보상 부담금 등 사학법인이 부담해야 하는 돈이다. 홍신학원이 지난 2011년부터 2014년까지 서울시교육청에 냈어야 할 법정부담금은 약 24억여 원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네티즌들은 "조국은 2,100만 원으로 옷을 벗어야 하네, 말아야 하네, 말이 많던데..", "잘 가요 나경원", "조국도 내겠다고 했으니 당신도 바로 내면 되겠어요", "즉각 사과하고 내겠다고 하는 건 어떨까요", "이 기회에 웅동학원에 기부금 보냅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나경원 父 사학, 세금 24억여 원

사진=웅동중학교 홈페이지 '아이엠피터'

한편 법정부담금 24억여 원을 미납한 '홍신학원'과 달리 조 비서관의 어머니가 이사장으로 있는 학교법인 '웅동학원'은 1년 예산이 78만 원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나 네티즌들로부터 동정을 받고 있다.

 

아시아경제 티잼 윤재길 기자 mufrookie@asia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