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비즈 ]

“제네시스 기죽이는 48인치 화면” 신형 노틸러스 출시, 가격은 7,740만 원

by오토버프

링컨코리아가 22일 중형 SUV 올 뉴 링컨 노틸러스를 국내 시장에 공식 출시했다. 신형 노틸러스는 2019년 국내 첫 출시 후 4년 만에 바뀐 풀체인지 모델로 새로운 외관 디자인, 신규 파워트레인, 하이테크한 실내 디자인이 반영된 것이 특징이다.

링컨 노틸러스

링컨 노틸러스

신형 노틸러스는 브랜드 핵심 콘셉트인 고요한 비행을 보다 역동적인 모습으로 탈바꿈했다. 브랜드 시그니처인 수평적 디자인 요소를 적용하고, 헤드라이트와 테일라이트에는 새로운 램프를 장착해 차량 후면의 링컨 레터링과 함께 브랜드 특유의 우아하면서도 역동적인 외관을 완성했다.

링컨 노틸러스 실내

링컨 노틸러스 실내

내부에는 물에 반사된 태양 빛에서 영감을 받은 크리스탈 오디오 노브, 피아노 키 시프터와 앰비언트 라이트를 탑재해 우아한 브랜드 디자인의 정수를 보여준다. 이와 함께 신형 노틸러스의 핵심 기능인 수평형 대형 디스플레이도 적용했다.

링컨 노틸러스 실내

링컨 노틸러스 실내

먼저 내부 중앙에 위치한 11.1인치 센터 스택 터치스크린은 가로형 대형 디스플레이로 바뀌어 운전자의 편안한 운행 조작을 돕는다. 이어 차량의 양 측면을 가로지르는 디스플레이는 48인치에 달하며, 운전자가 주행 중에 다양한 정보를 더 쉽게 얻을 수 있도록 설계함은 물론, 사용자의 기호에 따른 개인화도 가능하다.

링컨 노틸러스 센터 콘솔

링컨 노틸러스 센터 콘솔

센터 스택에서 미스틱 포레스트, 오조닉 애저, 비이올렛 캐시미어 등 세 가지 향을 제공하며, 링컨 고객 선호 기능 중 하나인 레벨 울티마 3D 오디오 시스템을 탑재해 풍부한 몰입형 오디오를 경험할 수 있다.

링컨 노틸러스

링컨 노틸러스

신형 노틸러스는 최고출력 252마력, 최대토크 38.0kg∙m를 발휘하는 2리터 가솔린 터보 엔진과 8단 자동 변속기를 탑재했다. 여기에 12개의 센서를 장착한 어댑티브 서스펜션을 탑재해 차량 모션, 조향, 가속 및 제동 등을 지속해서 탐색한다. 또한, 노멀, 컨저브, 익사이트, 슬리퍼리, 딥 컨디션 등 5가지 드라이브 모드를 제공한다.

링컨 노틸러스

링컨 노틸러스

이 밖에도 비상 제동 장치가 포함된 충돌 방지 보조 시스템, 스탑 앤 고가 포함된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레인 센터링 어시스트, 차선 유지 보조 시스템 등 다양한 기능을 포함한 링컨 코-파일럿360을 탑재해 주행 안전성을 높였다. 한편, 신형 노틸러스의 가격은 7740만원(부가세 포함, 개별소비세 5.0% 적용)이다.


knh@autobuff.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