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비즈 ]

“저렴하고, 전기차보다 혜택 많네?” 고금리∙고물가로 ‘이차’ 찾는 소비자 증가세

by오토버프

고금리∙고물가 여파가 지속되며 국내 중고차 시장에서 경제성과 효율성이 뛰어난 경차를 찾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기아 모닝 1열

기아 모닝 1열

카이즈유 데이터 연구소가 국토교통부 자동차 등록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지난해 국내 중고차 시장에서 가장 많이 거래된 국산차는 기아 모닝(TA)으로 나타났다. 이외에도 스파크(3위), 레이(5위), 뉴 레이(9위) 등 국산 중고차 실거래 대수 상위 10위 권에 모닝을 포함한 경차 4대가 이름을 올렸다.

기아 모닝

기아 모닝

중고차 시장에서 경차가 대세로 떠오른 이유는 단연 ‘가성비’다. 경차는 유류비 환급부터 반값 통행료∙주차비까지 다양한 혜택이 주어지기 때문이다. 특히 중고차로 경차를 구매하면 소득공제를 통해 절세 효과도 극대화할 수 있다.

기아 레이

기아 레이

또한 신차∙리스와 달리 중고차는 구매 시 차량 가격의 10%가 소득공제 금액에 포함된다. 결제 수단에 따라 공제 비율이 다른데 신용카드는 대상액의 15%, 체크카드∙현금은 30%다. 단 개인 간 직거래는 현금영수증을 발행할 수 없어 소득공제 대상에 포함되지 않는 점을 유의해야 한다.

현대차 캐스퍼

현대차 캐스퍼

취등록세는 10인승 이하 승용차일 때 구입 금액의 7%를 납부하지만, 경차는 4%만 적용되며, 최대 75만 원까지 면제받을 수 있다. 2천만 원 이하의 경차를 구입한다면 취등록세가 거의 없는 셈이다. 자동차를 구입하고 등록할 때 발생하는 공채매입비도 경차의 경우 부담하지 않아도 된다.

기아 모닝

기아 모닝

자동차세 역시 연간 약 10만 원(지방교육세 포함) 정도로 일반 승용차 대비 매우 저렴하다. 또한 경차는 2026년까지 연간 30만 원 한도 내에서 휘발유·경유에 대해 리터당 250원을 환급받을 수 있다. 공영주차장과 고속도로 이용 시 50% 할인이 적용되고, 경차 전용 주차 공간을 이용할 수 있어 주차에 대한 부담도 덜 수 있다.


한편, 리본카에서 운영하는 직영 중고차는 최대 260가지의 차량 정밀 점검을 거쳐 품질이 보증될 뿐 아니라, 180일동안 주행거리 무제한의 연장보증서비스도 최저 9만 원대부터 이용할 수 있다.


기노현 에디터 knh@autobuff.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