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조수원, 혈액암도 꺾을 수 없는 공연 열정 "가슴에 튜브 연결하고 공연"

by전자신문

조수원, 혈액암도 꺾을 수 없는 공연

사진='옹알스' 멤버 조수원이 암투병 중이라는 사실이 알려지며, 그에 대한 누리꾼들의 응원 물결이 이어지고 있다.

비언어 코미디그룹 '옹알스' 멤버 조수원이 암투병 중이라는 사실이 알려지며, 그에 대한 누리꾼들의 응원 물결이 이어지고 있다.


'옹알스'는 남성 코미디그룹으로, 멤버는 조수원, 조준우, 채경선, 최기섭, 이경섭, 최진영, 하박 등 7명으로 이루어져 있다. 이들은 저글링과 마임, 비트박스 등으로 국적을 초월한 유쾌함을 전하는 비언어(논버벌) 퍼포먼스를 펼치고 있다.


앞서 조수원은 지난해 방송된 MBC '세상기록48'에 출연해 1년 전 혈액암 3-4기 진단을 받았다고 고백해 안타까움을 자아낸 바 있다.


당시 방송에서 조수원은 "비정상적으로 부어오르는 목 때문에 병원을 찾았다가 혈액암 진단을 받게 되고 1년간 항암치료를 병행해야 했다"고 밝혔다.


그래도 그의 공연에 대한 열정은 막을 수 없었다. 항암 치료를 받는 와중에도 무대에 오르겠다는 의지를 보였고 멤버들은 말릴 수 없었다.


조수원은 영국으로 떠나는 5주간의 대장정을 앞두고 병원을 찾았다. 당시 '옹알스'는 영국 런던 웨스트엔드의 코미디 전문 극장인 소호 시어터에서 공연을 앞두고 있었다.


의사는 조수원에게 "목부터 시작해 가슴, 배 이런 곳에 가서 림프절들이 조금씩 커져 있다"며 "정확한 평가를 위해 추가적인 검사를 해보자"고 권유했다.


하지만 조수원은 "멤버들도 따라줬으면 좋겠다. 너무 진지하게 생각하지 말아달라"라며 항암 주사를 간편하게 놓을 수 있도록 가슴에 튜브를 연결한 채 공연을 모두 소화해내 시청자들을 뭉클하게 만들었다.


한편, 조수원은 29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집사부일체'에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전자신문인터넷 윤민지 기자 (yunm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