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지금 만나러 갑니다' 소지섭 "17년만에 만난 손예진, 여전히 예쁘다"

by한국일보

'지금 만나러 갑니다' 소지섭 "17

손예진, 소지섭의 인터뷰가 전파를 탔다. SBS '본격연예 한밤' 캡처

배우 손예진과 소지섭이 다시 만난 소감을 밝혔다.

 

27일 밤 8시55분 방송된 SBS '본격연예 한밤'에서는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의 소지섭, 손예진 인터뷰가 공개됐다.

 

서로 아내감으로서, 남편감으로서 어떻지 묻자 손예진은 "이런 성격을 가진 남편이라면 안 좋은 점이 하나도 없을 것 같다"고 답했다. 소지섭은 "그렇지 않아"라며 쑥스러워했다.

 

같은 질문에 소지섭은 "이런 질문을 받을 거라고는 상상 못했다"며 웃었다. 손예진은 "집에서 생각 좀 하고 오지 그랬어"라고 타박하면서 친밀감을 드러냈다.

 

두 사람은 2001년 드라마 '맛있는 청혼'에서 남매로 출연한 이후 이번에는 부부로 만났다. 손예진은 "17년 전이라고 하니까 너무 징그러운 거다. 세월이 가는 게 느껴지지 않는다"고 했다.

 

오랜만에 봐도 여전한 점을 묻자 소지섭은 "여전히 예쁜 거?"라고 답했다. 리포터가 "우리도 다 아는 사실이다"고 하자 "그래도 말하면 좋아할 거다"고 덧붙였다.

 

권수빈 기자 ppbn@hankook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