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그저 안타깝다"…故백퍼센트 민우, 만개하지 못한 꽃

by헤럴드경제

"그저 안타깝다"…故백퍼센트 민우,

사진=본사DB

그룹 백퍼센트의 민우가 향년 33세라는 젊은 나이로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났다.

 

26일 백퍼센트의 소속사 티오피미디어는 "고인은 서울 강남 자택에서 심정지 상태로 발견 119구급대가 출동하였으나 사망판정을 받았다"며 "갑작스러운 비보에 유가족을 비롯한 백퍼센트 멤버, 티오피미디어 동료 연예인 및 전 직원 모두 고인을 비통한 심정으로 애도한다"고 밝혔다.

 

이어 티오피미디어 측은 "민우군은 팀의 맏형으로서 멤버들을 잘 이끌어 왔고 멤버와 팬을 진심으로 사랑하는 정이 많은 친구였다. 민우군을 아는 모든 이들이 그의 다정함과 성실함을 알기에 더욱 더 슬픔이 크다"라고 덧붙여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처럼 故민우의 갑작스러운 비보는 팬들은 물론 주변사람들에게 따뜻한 사람이었기에 많은 이들의 가슴을 아프게 하고 있다.

 

故민우는 백퍼센트로 데뷔 이전에 연기자로 먼저 활동한 배우다. 과거 대구 지역에서 '얼짱' 출신으로 인기를 얻었던 민우는 지난 2006년 KBS 드라마 '반올림3'로 대중들에게 처음 눈도장을 찍으며 데뷔했고, 이후 SBS 드라마 '왕과 나'에 이어 2016년 드라마 스페셜 '평양까지 이만원'에 출연하며 연기자로서의 꿈을 키워갔다.

 

그러다 가수로서 전향하면서 2012년 백퍼센트 민우로 'WE. 100%'로 데뷔.꾸준히 앨범을 내며 활동을 이어온 그는 맏형으로서 팀의 이름을 알리기 위해 여러 예능에도 출연하며 최선을 다하기도 했다.

 

또한 경북대학교에서 응용생명과학부에 입학한 민우는 명석한 두뇌를 자랑했다. 연기부터 노래까지 못하는게 없던 만능 엔터테이너의 면모를 가졌던 민우의 사망이 더욱 안타깝게 여겨지는 이유기도 하다. 젊은 나이에 너무 일찍 세상을 떠나 별이 된 서민우에 대중들의 안타까운 목소리가 더욱 커지고 있다.

 

한편, 故서민우의 장례는 유가족의 뜻에 따라 조용히 치뤄질 예정이다.

 

popnews@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