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최지우 결혼, 日 대서특필 "영원히 지우히메로 남아줘"

by헤럴드경제

최지우 결혼, 日 대서특필 "영원히

본사 DB

원조 한류스타 '지우히메'의 결혼으로 일본 열도가 뜨겁다.

 

29일 최지우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측은 "최지우 씨는 오늘 1년여 간 교제한 연인과 결혼이라는 아름다운 결실을 맺는다. 두 사람은 사랑과 신뢰를 바탕으로 평생을 함께하고자 약속했으며 조용히 예식을 올릴 계획입니다"라고 전했다. 최지우와 결혼식을 올릴 상대는 평범한 직장인이며 1년 여 교제 끝에 결혼을 결정했다고 전해졌다.

 

같은 날 최지우도 자신의 팬카페에 "갑작스럽지만 행복한 소식을 전하려고 한다. 29일 오늘은 제가 인생의 반려자와 함께 새로운 시작을 약속한 날이다. 오늘 오후 가족분들만 모시고 조용하게 결혼식을 올렸다"고 전하며 자필편지를 게재했다.

 

일본 대표 포털사이트 '재팬 야후'는 최지우의 결혼 소식을 크게 보도했다. 일본 누리꾼들은 대체적으로 최지우의 결혼에 긍정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

 

누리꾼들은 "지우히메는 결혼 안 할 줄 알았다. 영원히 지우히메로 남을 줄 알았는데" "여전히 예쁘다. 결혼 축하한다" 등 결혼에 대한 아쉬움과 축복을 기원하는 마음을 내비쳤다.

 

한편 최지우는 지난 1994년 드라마 '첫사랑'으로 데뷔했다. 벌써 24년 차 베테랑 배우인 최지우는 드라마 '겨울연가' '천국의 계단'으로 한국과 일본에서 큰 인기를 끌면서 한류스타 '지우히메'로 등극했다.

 

[헤럴드POP=고명진 기자] popnews@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