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XXXtentacion 피살, 문제적 뮤지션의 충격적 말로

by헤럴드경제

XXXtentacion 피살, 문제적

(사진=XXXtentacion 앨범 재킷)

XXXtentacion(엑스엑스엑스텐타시온)이 피살됐다. 향년 20세.

 

18일(현지시간) 미국의 래퍼 XXXtentacion이 플로리다의 한 오토바이 판매점에서 총에 맞아 숨졌다고 현지 복수 매체들이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XXXtentacion은 오토바이 대리점을 둘러본 뒤 자신의 차를 타고 떠나는 과정에서 총에 맞았으며, 오후 3시 57분께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5시 30분께 결국 사망했다. XXXtentacion의 차 안에 있던 고가의 명품 브랜드 가방도 절도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갑작스런 소식에 세계 음악팬들의 충격이 크다. 특히 XXXtentacion은 사건 발생 1시간 전 플로리다 주에서 자선 행사를 열겠다는 계획을 밝힌 바 있어 더욱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다.

 

지난해 데뷔한 XXXtentacion은 '룩앳미(Look At Me!)'가 빌보드 메인 차트인 '핫100' 최고 34위까지 오르는 등 신인으로서 이례적인 인기를 끌었다. 그러나 임신한 여자 친구를 폭행한 혐의로 감옥에 갇히는 등 물의를 일으키기도 했다. 이에 생전 XXXtentacion은 음악 팬들 사이에서 문제적 뮤지션으로 불린 바 있다.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김수정 기자] culture@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