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라이프 ]

"이렇게 모았습니다"... 200만원 월급, 3년에 1억 모았다는 22살 직장인

by살구뉴스

3년만에 1억 모은 22살 직장 여성

다양한 방법으로 생활비 아껴

277만 원 중 230만 원 적금 가능

출처 : SBS '생활의 달인' 방송화면

출처 : SBS '생활의 달인' 방송화면

생활물가가 많이 올랐다는 얘기, 더는 어제오늘 이야기가 아닙니다. 월급 빼고 다 오른다는 말이 실감 나는 요즘, 젊은 세대들은 어떻게 대처하고 있을까요? 


요즘 젊은 세대들, '절약'을 하나의 트렌드로 만들어 가고 있습니다. 고물가 상황을 부정적으로만 바라보기보다는 유쾌하게 받아들이고 대처하는 모습으로 보여집니다. 이런 절약 트렌트와 더불어 많은 직장인들이 적금, 주식 투자 등을 통해 재산 불리기에 열을 올리고 있습니다.


하지만 생각만큼 쉽지 않은 것이 현실인데, 최근 3년 만에 1억 원을 모은 22살 직장인이 방송에 소개돼 큰 화제를 모으고 있습니다.

출처 : SBS '생활의 달인' 방송화면

출처 : SBS '생활의 달인' 방송화면

8월 15일 SBS ‘생활의 달인‘에 출연한 직장인 박유진 씨가 주인공입니다. 이 방송을 통해 박유진 씨의 아끼고 저축하는 일상이 공개되었습니다. 박씨는 은행잔고 1억244만44원과 함께 "2019년 1월1일 일기에 제 새해 목표를 3년안에 1억 모아서 내 집 마련을 하자고 했다"며 지난 일기장을 보여줬습니다.


2001년생인 박 씨는 "2019년 9월 23일부터 시작해서 1억을 딱 달성했을 때가 22년 7월 21일"이라며 "3년이 조금 안됩니다. 월급의 80~90%는 무조건 적금했던 것 같다"고 밝혔습니다.

박유진 씨는 3년 전인 고3 시절 '1억' 목표를 정했습니다. 졸업 후 곧장 취직한 박씨는 무조건 안 쓰기 보다는 절약하면서도 부모님께 용돈을 드리고 여행도 다니며 쓸 때 쓰는 '개념 청년'이었습니다.

출처 : SBS '생활의 달인' 방송 화면, 헬스장 아르바이트/편의점 아르바이트

출처 : SBS '생활의 달인' 방송 화면, 헬스장 아르바이트/편의점 아르바이트

그는 주 5일 회사에서 근무하고 주말에는 헬스장 아르바이트부터 편의점 아르바이트까지 다양한 아르바이트를 하고 있었습니다. 편의점에서는 유통기한이 지나 판매할 수 없는 상품들을 챙겨 식비를 절약했습니다. 이에 대해 “다음날 끼니까지 다 해결할 수 있다. 그게 돈을 아끼는 데 도움이 많이 됐다”고 말했습니다. 사용하는 헤어드라이어는 경품으로 받은 것이고, 머리 손질은 헤어 모델 아르바이트를 통해 미용비를 절감했다고 합니다.


박 씨는 "회사에서 세후 235만원 정도를 받는입니다. 아르바이트 하는게 42만원 정도입니다. 두 개 합치면 한 달에 277만원입니다. 그 중에 230만원을 적금하고 있다"며 "나머지 47만원은 부모님 용돈 10만원, 남동생 5만원 정도 용돈을 줍니다. 교통비 8만원 정도 나가고 혹시나 비상금으로 5만원씩 두고 있습니다. 그렇게 하면 20만원 정도 남는데 그걸로 한달 생활비를 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박 씨의 어머니는 "우선은 솔직히 대견스럽다. 한편으로는 20대 초반 아이들이 즐길 수 있는 20대 만의 특권이 있는데 그게 되게 마음이 아프고 안쓰럽다"고 말했습니다.


마지막으로 박 씨는 "내년까지 1억5000만원을 모으고 그걸로 오피스텔을 매매, 내 집마련을 하는게 제 또 다른 목표다"라고 다음 목표를 공개했습니다.

출처 : SBS '생활의 달인' 방송화면

출처 : SBS '생활의 달인' 방송화면

충격적인 그녀의 적금 수준에 누리꾼들은 경악을 금치 못했습니다. 실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저게 말이 되냐”, “뭘 해도 성공할 사람이다”, “존경스러운 수준” 등의 반응이 줄을 이었습니다.

월급만으로 언제 돈을 모으나 싶지만 박씨의 사례처럼 여전히 월급을 잘 활용해 종잣돈을 모으는게 시작이라고 전문가들은 말합니다.


앞서 지난 2월 '생활의 달인'에는 월급 200만원으로 4년 동안 1억을 모은 24살 곽지현 씨가 출연해 많은 이들의 응원을 받았습니다. 곽씨 역시 월급을 모으고, 가까운 거리는 걷고, 쿠폰 응모 등으로 생활비를 절약했습니다.

출처 : SBS '생활의 달인' 방송화면

출처 : SBS '생활의 달인' 방송화면

곽씨는 그는 지난 4월 자신의 유튜브 채널 '자취린이'를 통해 "1인 가구 생애 최초 특별공급 아파트 청약에 당첨됐다"며 내집 마련 소식을 알리기도 했습니다.


이에 누리꾼들은 “열심히 산 사람에게는 복이 오는구나”, “그동안 고생 많았을 텐데 앞으로는 행복한 일들만 있기를”, “젊은 나이에 대단하다” 등 칭찬일색 하는 분위기였습니다.


서성미 chuzubi@salgoo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