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이슈 ] 영상pick

포그바 "내가 박지성을 존경하는 이유"…누리꾼 "오늘부터 세계 3대 미드필더"

bySBS

포그바 "내가 박지성을 존경하는 이유

세계 최고의 축구 클럽 가운데 하나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미드필더 폴 포그바가 박지성을 언급한 인터뷰가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올해 24살인 포그바는 현지 시간으로 어제(23일) 공개된 스포츠 매체 ESPN과 인터뷰에서 "피부색은 축구 실력과 아무런 관련이 없다. 박지성을 볼 때 그저 감탄하게 된다"고 말했습니다.

 

포그바의 이런 발언은 인종차별에 대한 질문을 받고 자신의 의견을 말하는 과정에서 나왔습니다.

 

포그바는 "월드컵에는 전 세계 팬들이 모여든다. 선수들은 인종차별에 대한 이야기를 듣고 싶지 않다. 우리도 경기를 마치면 집에 돌아가는 평범한 사람들"이라고 말했습니다.

 

포그바는 "선수라면 피부색은 중요하지 않다. 경기장 위에서 실력을 보여주면 된다. 내가 호나우지뉴, 메시, 호날두, 박지성을 존경하는 것은 그들이 경기장 위에서 보여준 실력 때문"이라고 말했습니다.

 

포그바는 "그것이 인종차별에 대한 대답이다. 경기를 잘하고 골도 넣는다면 무슨 상관인가"라고 덧붙였습니다.

 

포그바는 이탈리아의 명문 클럽 유벤투스에서 지난 시즌 맨유로 이적하면서 무려 8900만 파운드, 우리 돈 약 1320억 원의 이적료로 당시 역대 1위의 몸값을 가진 선수가 됐습니다.

 

포그바는 특히 대부분의 해외 축구 선수들과 달리 박지성의 이름을 '지성 팍'이 아닌 '박지성'으로 발음해 눈길을 끌었습니다.

 

포그바의 발언에 국내 해외 축구 팬들은 '포그바, 오늘부터 세계 3대 미드필더' '초코파이 먹고 싶니' '에브라에 이은 국민 흑형 당첨' 등의 재밌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사진/영상 출처=ESPN 홈페이지)

 

[정윤식 기자 jys@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