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라이프 ]

집 나간 밥맛 되살리는 쉽고 빠른 밥솥 청소 방법

by쉐어하우스

갓 지은 밥을 해도 얼마 못가 냄새가 나고 금방 누렇게 변해버려 고민이신가요? 그렇다면 오늘 이 방법으로 밥솥을 청소해보세요. 고민됐던 밥맛을 되찾으실 수 있을 거에요.

밥솥 청소 1단계

보온 시 밥에서 냄새가 난다면 내솥을 세척해 보세요. 내솥에 숫자 까지 물을 부어주세요. 여기에 이 식초를 한 스푼 넣은 후 뚜껑을 닫고 자동세척 버튼을 눌러주세요. 이렇게 해주면 세척과 살균효과를 동시에 볼 수 있어요.

내솥은 오래 쓰려면 코팅이 벗겨지지 않게 사용하는 게 중요한데요. 내솥에 직접 쌀을 씻거나 날카로운 도구를 사용하거나 철수세미로 세척하는 행동은 사용기간을 단축 시키기 때문에 피해주시는 게 좋습니다. 세척 후엔 마른 수건으로 가볍게 닦아주거나 물기를 건조해주시면 됩니다.

밥솥 청소 2단계

자동세척 후 뚜껑을 열면 스팀효과로 때가 불려져 세척하기 수월해지는데요. 홀더는 돌려 분리해주고 분리형 커버도 당겨 빼 주세요. 저는 이 고무패킹은 빼지 않고 세척했는데요. AS센터에 문의하니 이 패킹은 틈새에 안 맞으면 증기가 샐 수 있고 뺏다가 못껴서 센터를 방문하는 경우도 많아 안 빼고 세척하는 걸 추천해 주시더라구요. 대신 때가 끼지 않게 자주 세척해 관리해주시고 1년마다 패킹을 교체 해주시면 됩니다.

커버를 세척할 땐 식초를 뿌린 후 세제로 닦아 주시면 얼룩 제거에도 좋아요. 닦기 힘든 고무패킹은 칫솔을 이용해 틈새를 세척해주세요.

밥솥 청소 3 단계

갓 지은 밥을 해도 밥맛이 좋지 않다면 이 압력추를 분리해 세척 해보세요. 압력추를 빼기위해 홈을 들어올려 스팀 캡을 먼저 분리해주세요. 이 압력추는 위로 들어올린 후 반시계 방향으로 돌려 빼주세요. 압력추를 분리해보니 당장 세척이 필요한 상태더라구요. 저는 이렇게 찌든 때 가득한 압력추로 매일 새 밥을 해먹고 있었다니 찝찝한 생각까지 들었어요. 이렇게 때가 오래 눌러 붙은 경우엔 세제만으론 세척이 어려운데요.


이럴 땐 베이킹 소다 1스푼에 뜨거운 물을 부은 후 잘 섞어주세요. 여기에 압력추를 30분 정도 담가주세요. 이렇게 잘 불려진 찌든 때는 철수세미로 살살 문질러주면 쉽게 제거할 수 있어요. 잘 닦이지 않던 바닥부분도 깔끔하게 찌든 때가 제거되었어요.

수세미에 식초 뿌린 후 세제로 한 번 더 세척해주세요. 물기를 마른 행주로 닦아 비교해보니 반짝반짝한 원래의 압력추 모습으로 돌아왔어요. 틈새에 찌든 때는 면봉에 식초를 묻힌 후 닦아주세요. 그럼 살짝만 닦아주었는데도 이렇게 먼지가 많이 묻어 나오는 게 보이실거에요. 스팀캡도 이렇게 분리가 되는데요.


안쪽에 찌든 때는 식초를 뿌린 후 세제로 깨끗이 씻어주세요. 굴곡진 틈새는 칫솔을 이용해 닦아주면 수월합니다.

밥솥 청소 4 단계

밥솥을 돌려 뒤 부분의 물 받침대와 고정 브라켓 분리해주세요. 틈새가 좁은 물 받침대는 면봉에 식초를 묻혀 애벌 세척해준 후 마무리로 칫솔을 이용해 다시 한 번 틈새 공간을 헹궈줍니다.

밥솥 청소 5단계

밥솥을 뒤집어 밑바닥을 체크해보세요. 미처 발견하지 못했던 틈새 먼지들이 껴있는게 보이실 거에요. 이럴 땐 물티슈에 이쑤시개를 돌돌 감아 틈새 청소도구를 만들어 주세요. 먼지가 쌓인 좁은 곳은 이렇게 청소해주면 꼼꼼히 먼지를 제거할 수 있어요.

밑바닥 한 쪽 면에는 이런 기다란 핀 하나가 보이실 거에요. 이건 증기배출구 전용 청소용 핀인데요. 압력추를 뺀 작은 구멍에 이 핀을 넣어 위 아래로 움직여 주세요.


좁은 통로 안 쪽의 이물질을 제거해 증기 배출구를 청소해줍니다. 마무리로 행주에 식초를 뿌린 후 밥솥 외관에 얼룩진 부분과 먼지들을 닦아주면 밥솥 청소가 완료되었어요. 저는 이렇게 밥솥을 청소하고 나니 묶은 때가 정리되서 속이 다 시원하더라구요.


적어도 일주일에 한 번은 이렇게 밥솥 청소를 해주시는게 좋아요. 이렇게 밥솥관리만 잘 해줘도 달라진 밥 맛을 느끼실 수 있어요.

by. 퇴근후살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