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라이프 ]

장마철 습기 제거 노하우

by쉐어하우스

우리의 소리를 찾아서~ ‘쩌억-쩌억-‘

“이 소리는 장마철 습기가 가득한 집, 당신이 걸을 때마다 장판에서 나는 소리입니다.”


여름철 장마기간 눅눅한 기운이 기분마저 꿀꿀하게 만든다면, 여기가 집인지 물속인지 분간이 안될 정도로 습기가 가득 찼다면, 지금 소개해드리는 장마철 습기제거 노하우에 주목하세요! 습기를 호로로록 없애주는 핫 아이템 6를 소개합니다.


시작하기에 앞서 준비할 것들

숯, 향초, 베이킹소다, 보일러, 신문지, 실리카겔, 눅눅한 습기

장마철 습기 제거가 중요한 이유는 무엇일까요?

장마철 습도조절은 여름 건강관리와 직결된다고 볼 수 있어요. 높은 습도는 집 먼지 진드기와 곰팡이, 각종 박테리아, 세균 등이 번식할 수 있는 최적의 상태를 제공하는 것이나 마찬가지입니다. 이는 식중독이나 장염을 유발하고, 피부 질병의 원인이 될 수도 있으니 장마철에는 평소보다 더더욱 청결하고 세심한 관리가 필요한 것이지요.

1. 숯

장마철 습기 제거 노하우

숯은 고기 구울 때만 쓰는 물건이 아닙니다!!! (하지만 고기를 익게 할 때가 넌 제일 매력적이야…) 숯은 탈취와 습기제거에 아주 효과적입니다. 숯에 있는 다량의 미세 기공이 공기 중에 있는 수분량에 따라 흡착하거나 방출하기 때문에 일정수준의 습도를 유지할 수 있는 천연 제습기 기능을 합니다. 또한 탈취효과도 있어 실내환경을 쾌적하게 해준답니다.


어디에 두면 특히 좋을까요?

침실과 거실 등 넓은 실내 공간에 딱 알맞는 습기 제거 아이템이 바로 숯이죠! 장식물로도 아주 좋고요. 특히 서재에 두면 책이 눅눅해지는 것을 방지할 수 있다고 하니 서재에 숯 하나 놔드려야겠어요.

2. 향초

장마철 습기 제거 노하우

향초 또한 장마철 습기를 제거하는 데에 1등 공신입니다. 향초의 왁스가 불에 타면서 불꽃이 공기 중에 있는 습기를 없애줍니다. 특히 알록달록한 향초는 인테리어효과와 방향효과, 나아가 테라피 효과까지 가지고 있는 1석3조 아이템입니다.


어디에 두면 특히 좋을까요?

거실과 방에 두면 집안 분위기까지 환하게 살겠죠? 대신 불에 잘 타는 물건들은 주변에서 치워주시고~ 쓰러지지 않게 잘 관리해 주세요 :)

3. 베이킹 소다

장마철 습기 제거 노하우

베이킹 소다는 오염물질을 흡착하는 성질이 있기 때문에 천연세제로도 많이 이용되는 물질인 것, 아셨나요? 베이킹 소다를 도마에 뿌려주거나 물에 희석시켜 닦아주면 각종 세균으로부터 지킬 수 있어요! 배수구와 욕실에는 식초와 함께 닦아주시면 찌든 곰팡이까지 씻겨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침대 위에 베이킹 소다를 뿌려주신 뒤 약 30분 뒤에 청소기로 빨아들여 주면 구석구석 숨어있던 세균과 곰팡이는 물론 습기까지 잡아준답니다. 매일 빨 수 없는 매트리스도 걱정 없어요. :)

4. 보일러

장마철 습기 제거 노하우

장기간 동안 비가오면 습도가 실내로 유입되면서 집안 습도는 더더욱 높아지게 됩니다. 이때 과도하게 에어컨을 사용하면 집안의 천장이나 벽, 바닥의 차가운 기운이 습한 공기와 만나면서 때때로 결로현상이 일어나곤 하는데요. 이는 곰팡이가 생기는 치명적인 원인입니다. 곰팡이를 애완용으로 따로 키우실 분은 없으시겠죠? :( 사나흘에 한번 1~2시간씩 보일러를 틀어준다면 습기제거는 물론 곰팡이 번식도 예방할 수 있습니다. 쾌적한 실내환경을 위해 오늘 한번 화끈하게 틀어볼까요?


결로현상 : 천장, 벽, 바닥 등의 표면 또는 그들 내부의 온도가 그 위치의 습공기의 노점 이하로 되었을 때 공기 중의 수증기는 액체가 된다. 이것을 결로라 한다. 따라서 결로에는 표면 결로와 내부 결로가 있다. (출처: 네이버 지식백과)

5. 신문지

장마철 습기 제거 노하우

내 소중한 옷인데~ㅠㅠ 한 푼 두 푼 허리띠 졸라 매며 사온 소중한 옷과 신발이 곰팡이 때문에 망가진다면 정말 속상하겠죠? 이제 그런 비극은 일어나지 않을 거에요. 우리에겐 신문지가 있으니까요. (방긋) 신문지를 옷장에 넣어두면 신문지가 습기를 잡아주어 옷을 잘 관리할 수 있어요. 옷 사이사이나 옷 안에 신문지를 고정시켜주면 끝! 간단하죠? 겨울철 자주 신던 부츠, 비에 젖은 레인부츠 등에도 신문지를 돌돌 말아 넣어 보관하면 모양도 지키고 습기도 잡을 수 있답니다.


어디에 두면 특히 좋을까요?

얇고 부피가 작은 신문지는 옷장이나 돌돌 뭉쳐 신발 속에 넣기에 안성 맞춤! 대신 한 신문지를 너무 오래넣어 두면 되려 곰팡이를 만들어 낼 수 도 있으니 장마가 끝나면 반드시 신문지를 교체하거나 제거해주세요!

6. 실리카겔

장마철 습기 제거 노하우

우리가 흔히 먹는 김이나 과자 안에 함께 포함되어있는 실리카겔. 실리카겔은 습기를 제거할 목적으로 식품에 함께 포장되곤 하는데요. 습도유지, 악취제거, 진드기 발생 억제 등의 효과를 가지고 있습니다. 옷장 속, 신발장 속, 장롱 속 등 통풍이 잘 되지 않는 곳에 두면 습기를 쏙쏙 잡아줄 거에요.


참 착하게도 실리카겔은 재활용까지 가능해요. 햇빛에 말리거나 전자레인지에 (기준 : 100g에 전자레인지 30초) 돌리면 언제 그랬냐는 듯 다시 돌아오니 올 여름 실리카겔 버리지 말고 알차게 사용해보세요. :) 전자레인지를 이용할 경우에는 포장지를 벗겨 그릇에 넣어 가열하고, 헝겊 등에 싸서 사용하세요.


by 개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