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국내 1호 VJ' 최할리, 그는 누구?

by스포츠서울

'국내 1호 VJ' 최할리, 그는 누

돌아온 국내 1호 VJ 최할리가 화제다.

 

최할리는 17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자기야-백년손님'에 초대 손님으로 출연해 시청자에게 근황을 전했다.

 

최할리는 1990년대 중반 절정의 인기를 누린 국내 최초의 VJ다. 비록 오랜만에 카메라 앞에 섰지만, 변함없는 미모와 입담으로 많은 사람의 관심을 받았다.

 

그는 "당시 프로그램을 9개나 했는데 이러다 죽겠다 싶었다. 일을 쉬기 위해서는 집에 큰일이 생기거나 결혼하는 수밖에 없었다"라고 말해 당시 인기를 실감하게 했다.

 

최할리의 과거 사진을 보면 얼마나 왕성하게 활동했는지 알 수 있다. 그는 1994년 뮤지컬 배우로 데뷔해 Mnet 비디오 자키(VJ) 콘테스트에서 대상을 받으면서 국내 1호 VJ가 됐다.

 

게다가 172cm의 큰 키와 훤칠한 이목구비, 화려한 입담으로 대중의 사랑을 받으면서 다양한 프로그램의 진행을 맡았다. 이렇게 한 시대를 주름잡았던 방송인 최할리의 깜짝 등장에 많은 시청자는 환영의 목소리를 내고 있다.

 

한편, '자기야-백년손님'은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국내 1호 VJ' 최할리, 그는 누

프로필 사진 촬영에 임하는 최할리

'국내 1호 VJ' 최할리, 그는 누

화보 촬영에서 포즈를 취하는 최할리

'국내 1호 VJ' 최할리, 그는 누

한껏 물오른 미모를 과시하는 최할리

[스포츠서울] news@sportsseoul.com 

사진ㅣ스포츠서울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