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고현정, 방송 태도 논란…
"잠 자던 중 전화연결"

by스포츠서울

고현정, 방송 태도 논란… "잠 자던

배우 고현정이 방송 태도 논란에 휩싸였다.

 

6일 방송된 SBS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에는 영화 '구세주: 리턴즈'의 주역 최성국, 김성경이 출연했다.

 

김성경은 기분 좋게 영화 홍보 차 방문한 라디오 프로그램에서 오히려 논란이 만들어지며 곤혹을 치르고 있다. 문제는 절친 고현정이 일으켰다.

 

방송 출연이 아닌 전화 연결을 통해 김성경을 응원한 고현정의 태도가 청취자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한 것. 고현정은 술에 취한 듯한, 이른바 취중 방송을 의심하게 하는 목소리와 태도를 보였다.

 

생방송 도중 고현정은 김성경을 이성경이라고 부르기도 했으며, 적절치 못한 발언으로 게스트는 물론 DJ를 당황하게 했다.

 

특히나 고현정은 동료의 새 작품을 응원해 달라는 말에 "잘 될까요?'라고 상황에 맞지 않는 농담을 건네 논란을 키웠다.

 

방송 직후 각종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고현정이 오르고 있는 가운데 청취자들은 "방송 사고다", "출연자의 상태도 확인하지 않고 연결한 제작진과 매니저에게도 문제가 있다"고 지적했다.

 

한편, 고현정 측은 "음주 방송은 아니다. 잠을 자던 중 예고없이 전화를 받았다"면서 "잠결에 라디오와 전화연결이 돼 상대방 이름 등을 잘못 부른 것"이라고 말했다.

 

스포츠 서울 news@sportsseoul.com 

사진ㅣ이주상기자 rainbow@sportsseou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