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큐리X장천, 럽스타그램 의혹부터 日 데이트 목격담까지

by스포츠서울

큐리X장천, 럽스타그램 의혹부터 日

 

그룹 티아라의 큐리와 ‘하트시그널’로 얼굴을 알린 장천 변호사가 또다시 열애설에 휩싸였다.

 

10일 한 매체는 큐리와 장천은 지난 4일 일본 후쿠오카 텐진 번화가에서 데이트를 즐겼다며 이들의 열애설을 제기했다.

 

해당 매체에 따르면 두 사람은 일본의 한 의류 매장에 들러 함께 쇼핑하는 등 다정한 모습이 포착됐다.

 

큐리와 장천은 지난해에도 한 차례 열애설에 휩싸인 바 있다. 장천과 큐리가 서로 SNS 친구를 맺은 상태였으며 같은 시기에 비슷한 장소를 방문한 사진을 올렸다는 이유로 네티즌들은 둘의 열애를 의심했다.

 

큐리X장천, 럽스타그램 의혹부터 日

 

하지만 이런 의혹에 대해 장천은 지난해 9월 한 매체와 인터뷰에서 "친한 형들이 부르는 공식행사에 참석했다가 두 번 마주쳤고, 그냥 갔던 장소 사진을 올렸는데 그것만 보고 의심을 샀다"고 열애 사실을 부인했다. 당시 티아라의 소속사였던 MBK엔터테인먼트 역시 "개인적 친분은 없으며, 공식 자리에서 인사만 나눴다"고 선을 그었다.

 

개인적 친분이 없다던 두 사람이 일본에서 데이트를 즐기는듯한 모습이 포착되며 다시 한번 열애설에 힘이 실리고 있다.

 

[스포츠서울 정하은기자]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ㅣ큐리, 장천 인스타그램, 박진업 기자 upandup@sportsseou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