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라디오스타' 서신애 밝힌
노출 드레스 입은 이유

by스포츠투데이

'라디오스타' 서신애 밝힌 노출 드레

배우 서신애가 지난해 열린 부산국제영화제에서 과감한 드레스를 입은 이유를 밝혔다.

 

28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우리 아이가 달라졌어요' 특집으로 꾸며져 배우 양동근, 노희지, 허정민, 서신애가 출연했다.

 

이날 서신애는 "성인이 되고 '성숙하게 입어볼까?'하는 생각에 화장법, 머리 스타일 등을 바꿔서 한동안 고수했다. 하지만 뭔가 안 맞는 옷을 걸치고 있는 느낌이 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지난해 화제가 된 노출 드레스에 대해 "어른스러워 보이고 싶어서 입은 게 아니다. 스타일리스트, 엄마, 매니저 등 다들 그 옷이 예쁘다고 했다. 나는 그때 스무살이라서 충분히 입어도 될 거라고 생각했다"고 설명했다.

 

서신애는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것을 하고 싶다. 어리게 보인다고 해도 좀 더 많은 역할을 맡을 수 있는 거 아닐까 하는 생각을 한다"고 덧붙였다.

 

이를 들은 윤종신은 "맞다. 서두르다 보면 낭패본다"고 덧붙였다.

 

이채윤 기자 ent@sto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