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장윤정 산후 우울증 고백
"공동육아 어려워, 매일 울어"

by스포츠투데이

장윤정 산후 우울증 고백 "공동육아

장윤정이 산후 우울증을 고백했다.

 

29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MBN '대국민 강제 휴가 프로젝트-오늘 쉴래요?'(이하 '오늘 쉴래요?')에서는 트로트 가수 장윤정과 개그맨 박성광이 양재동에서 휴가 주인공을 만나 여행을 떠났다.

 

이날 장윤정은 "경제적으로도 아내가 경제 활동을 해줘야 한다"면서도 공동 육아는 어렵다는 입장을 내놓았다. 그는 "아이가 엄마한테만 있으려고 한다"면서 산후 우울증 고백하는 사연자 이야기에 공감했다.

 

장윤정은 "나도 멘탈이 강하다고 생각했는데 지나고 보니 그게 우울감이 있었던 거 같다. 아이가 예뻐도 울고 미워도 울었다. 누가 있으면 부끄러우니까 혼자 울었다"면서 "2시간마다 모유 수유를 할 때마다 '내가 지금 뭐 하고 있는 거지?'라며 멘탈이 무너진다"고 자신이 겪은 산후 우울증을 고백했다.

 

오효진 기자 ent@sto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