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백년손님' 정민 "암투병 母 병간호…장모님이 먼저 혼전동거 권유"

by스포츠투데이

'백년손님' 정민 "암투병 母 병간호

배우 정민이 '백년손님'에서 혼전 동거를 허락한 장모님께 감사를 전했다.

 

지난 31일 저녁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자기야 백년손님(이하 '백년손님')'에서는 정민이 혼전 동거를 하게 된 이유를 밝히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MC 김원희는 정민에게 "혼전 동거를 권했던 분이 장모님이라고 들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정민은 "장모님께 정말 감사드린다"며 "연애하던 시절에 어머니가 갑자기 암에 걸리셨다. 심각한 상황이라 제가 어머니 곁으로 이사를 가야 했는데, 장모님이 먼저 아내에게 '뭐하러 그러냐. 차라리 같이 가서 정 서방 옆에서 도와주고 위로해줘라'라고 흔쾌히 동거를 허락하셨다"고 일화를 전했다.

 

또 정민은 동거 시작 후 어머니가 돌아가시기 전에 손자가 태어났다고 밝혔다. 그는 "정말 감사하게도 아이 태어나고 한 달 후에 돌아가셨다. 실제로는 못 봤지만, 사진으로 아이를 보여드렸다"고 말해 뭉클하게 만들었다.

 

추승현 기자 ent@sto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