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테크 ]

마드리드에 나타난
‘3D프린팅 육교’

by테크홀릭

마드리드에 나타난 ‘3D프린팅 육교’

지난 몇 년 동안 3D 프린터 기술을 빠른 속도로 발전을 거듭해왔다. 지난 2016년 12월 스페인 마드리드에선 이를 증명이나 하려는 듯 3D프린터로 출력한 육교가 등장하기도 했다.

 

이 3D프린팅 육교는 세계에서 처음으로 만들어진 것. 바르셀로나에 위치한 건축 학교인 IAAC(Institute for Advanced Architecture of Catalonia) 디자인팀의 작품이라고 한다. IAAC는 무려 15년에 걸쳐 거대한 규모의 3D 출력품을 연구 중이다.

마드리드에 나타난 ‘3D프린팅 육교’

이 육교는 열가소성 폴리프로필렌과 강화 콘크리트 파우더 같은 강력한 소재를 이용해 레이어 형태로 겹쳐 출력한 것이다. 언젠가는 이 같은 기술이 발전하면 지금은 실현할 수 없는 고층 빌딩 같은 게 출력될 날이 올지도 모른다. 관련 내용은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석원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