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조국 여배우 후원설'에 김성령 팬들, 성명서 발표…"인격모독 자제"

by아시아투데이

아시아투데이

온라인 커뮤니티 '디시인사이드' 김성령 갤러리에 올라온 성명문.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배우 김성령의 팬들이 김성령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연관되어 있다는 루머에 대해 "사실과 다른 내용이 유포되고 있다"며 "인격 모독을 자제해 달라"는 성명문을 발표했다.


지난 26일 온라인 커뮤니티 '디시인사이드' 김성령 갤러리에는 '배우 김성령 갤러리에서 공식 입장을 밝힌다'는 성명문이 올라왔다.


성명문에는 '현재 배우 김성령에 관련하여 사실과 다른 내용들이 무분별하게 유포되고 있어, 팬의 한 사람으로서 심히 유감을 표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이어 '김성령은 언제나 성실하고 자기 일에 충실한, 타의 모범이 되는 여배우였다는 사실을 강조한다. 부디, 배우 김성령에 대한 명예훼손과 인격 모독은 자제해 주시길 간곡히 호소한다'고 적혔다.


앞서 한 연예기자 출신 유튜버는 '조국이 밀어준 여배우는 누구?'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해 조국 후보자가 톱스타급 여배우를 밀어줬으며, 그 인연의 뒤에는 조 후보자의 동생이 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이어 "조 후보자가 여배우를 밀어줬다는 증거는 지인들과의 모임에 그를 대동하고 나타난 일이 있다"며 "부산에 가서 다수의 취재를 했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서현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