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POP이슈

"모친 빚투 법적 책임 근거無..문제의 책임 당사자에"

by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

배우 김혜수/사진=헤럴드POP DB

김혜수가 모친 빚투 의혹에 휩싸인 가운데 김혜수 측이 공식입장을 발표했다.


배우 김혜수의 법률대리인 측은 10일 어머니 채무 불이행 보도에 대해 "먼저 김혜수는 가족의 일로 여러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데에 무엇보다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사과했다.


이어 "김혜수의 어머니는 이미 십수년 전부터 많은 금전문제를 일으켜왔다. 어머니가 벌인 일과 관련해 김혜수는 내용을 전혀 알지 못하고 관여한 일이 없을 뿐만 아니라 어떤 이익을 얻은 바가 없는데도 어머니를 대신해 변제책임을 떠안아왔다"고 덧붙였다.


또한 법률대리인 측은 "2012년경 김혜수는 당시 전 재산으로도 감당할 수 없을 정도로 막대한 어머니 빚을 다시 부담하면서 어머니와 커다란 불화를 겪었다"며 "부모의 어려움을 자식이 돕는 것은 당연하다는 마음으로 시작됐던 일이 일상처럼 반복되고 상식 수준을 넘어서면서 끝내 화해하지 못했다"며 "김혜수 개인의 고통을 넘어 본인의 어머니로 인해 더 이상의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려는 마음에서 앞으로는 금전문제를 일으키지 않겠다는 굳은 약속을 받았고 그 과정에서 어머니와 관계까지 끊게 됐다. 그 이후에도 과거에 이미 발생했던 어머니의 금전문제를 오랜 시간 해결했다"고 알렸다.


그러면서 "김혜수와 연락을 단절한 어머니가 가족과 아무런 상의나 협의 없이 또 다른 문제를 일으킨 것으로 추정된다. 8년 가까이 연락이 끊긴 어머니가 혼자 행한 일들을 김혜수가 알 수는 없다. 어머니가 하는 일에 개입한 사실도 없다"며 "선의로 어머니를 도운 분들께는 매우 안타까운 마음이다. 하지만 김혜수는 어머니와 거래를 했다는 분들로부터 문제되는 거래에 대해 인지할 수 있는 최소한의 고지도 받지 못했다. 일면식도 없던 분들로부터 오로지 결과에 대한 책임을 강요받은 적이 있을 뿐이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문제의 원인은 김혜수의 어머니가 독자적으로 벌이는 채무 관련 일에 있으므로 그런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고자 김혜수는 최선을 다해왔다. 어머니에게 약속을 받고 왕래마저 끊었음에도 결국 통제할 수는 없넜다. 부모라는 이유로 사전에 행위를 막을 수 있는 어떤 제도적 장치나 취할 수 있는 현실적인 방법 또한 없었다"며 "무조건 책임을 떠안는 방식으로는 문제를 다 해결할 수 없다는 것이 고통스러운 시간을 오래 견디며 김혜수가 얻은 결론이다"고 입장을 분명히 했다.


마지막으로 법률대리인 측은 "문제의 책임은 김혜수가 아닌 당사자인 어머니에게 있다. 그 책임은 문제를 일으킨 당사자가 끝까지 감당해야 할 몫이다. 어머니에게 어떤 일이 있었는지 조금도 알 수 없었던 김혜수가 어머니를 대해 법적 책임을 질 근거는 없다고 확인된다. 어머니가 한 일 때문에 소송을 당하기도 했으나 김혜수의 책임이 없다는 판결이 대법원에서 확정되기도 했다"며 "김혜수는 이번 일에 대해서 사실관계를 면밀히 파악하고 법적 검토를 거쳐 마지막까지 합당하게 처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글을 마무리했다.


앞서 같은 날 오전 CBS '김현정의 뉴스쇼'는 김혜수의 어머니가 사업을 이유로 지인들로부터 13억원을 빌린 뒤 몇 년이 지나도록 갚지 않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현정은 "피해자들이 김혜수의 이름 믿고 돈을 빌려줬다는 이야기를 하고 있어 실명을 공개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이에 김혜수의 소속사 호두앤유엔터테인먼트 측은 상황 확인 중이라며 말을 아낀 가운데 김혜수가 법률대리인을 통해 공식입장을 내놓았다. 김혜수는 오랜 시간 어머니의 금전문제로 갈등을 빚을 때마다 해결해왔지만, 그게 일상처럼 반복되면서 결국 관계를 끊었다는 것. 이 과정에서 무조건 책임을 떠안는 방식이 해결책이 될 수 없다는 걸 깨달았다며 법적 검토를 거쳐 마지막까지 합당하게 처리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김혜수를 향한 빚투 논란을 두고 현대판 연좌제가 되면 안 된다는 의견이 지배적인 가운데 이번 논란이 어떤 방향으로 흘러갈지 지켜봐야할 듯하다.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popnews@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