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기부 천사’ 유재석, 미탁 이재민 위해 5,000만원 쾌척

by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

방송인 유재석(47)이 최근 한반도를 강타한 태풍 ‘미탁’으로 수해를 본 이재민들을 위해 5,000만원을 기부했다.


8일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따르면 유재석은 태풍 피해를 복구하고 이재민들을 돕는 데 써 달라며 단체에 5,000만원을 쾌척했다.


유재석은 방송가에서 대표 ‘기부 천사’ 연예인으로 꼽힌다. 그는 지난 4월 강원 산불 당시에도 5,000만원을 기탁했다.


지난해 8월엔 연속적인 기습 폭우로 중부 지방을 중심으로 피해가 잇따르자 폭우피해 성금으로 써달라며 5,000만원을 기부했다.


한편, 제18호 태풍 ‘미탁’은 이달 초 한반도 남부와 동해안 지역을 강타하며 사망 13명·부상 11명·실종 2명 등 인명피해를 냈다.


​[헤럴드경제=민성기 기자] ​min3654@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