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XX아 나이값 못해"‥김원효, 도 넘은 악플에 심경고백→응원물결

by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

김원효/사진=헤럴드POP DB

김원효가 도 넘은 악플에 고통을 호소했다.


지난 6일 김원효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한 누리꾼의 DM을 공개했다.


공개된 DM 속에는 "뭐XX아 쿨한 척 자제..나이X먹고 값도 못한다" 등 입에도 담을 수 없는 욕설들이 담겨 있다. 이 메세지를 캡처해 게재한 김원효는 "제가 뭘 그렇게 잘못했는지 말해주시면 안 될까요?"라고 덧붙였다.


앞서 김원효는 지난 9월 자신의 SNS를 통해 "오늘부터 잡으러갑니다. 연예인들이 많이 한다는 악플고소 나도 해볼랍니다"라는 글로 악플러에게 법적대응할 것임을 예고했던 바 있다. 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사그라들지 않는 악플러들에 안타까움이 더해진다.

헤럴드경제

김원효 인스타

이같은 게시물에 네티즌들도 댓글로 김원효를 향해 응원 메세지를 달고 있다. 네티즌들은 "저런 글 쓰는 사람보다 당신을 응원해주는 사람이 더 많으니 스트레스 받지 마라", "꼭 신고해라" 등 김원효를 위로했다.


특히 인기 유튜버 양팡은 "제가 만나 뵌 연예인분들 중에서도 특히나 주위 사람에게 정말 잘해주시고 힘든 부탁들도 이익을 바라시지 않고 본인이 힘드시더라도 남을 위해 기꺼이 부탁을 들어주시는 분이 김원효 님이시다"라고 적었다.


이어 "정말 그냥 다른 분들 같으면 신경 쓰지 못할 세세한 부분들까지도 챙겨주시고 말 한마디라도 남을 배려하면서 말씀해주시는 분이시더라"라고 응원의 글을 남겨 눈길을 끌기도.


지난 6일 가수 심은진의 악플러 실형 선고에 이어 전해진 김원효의 악플 고통 소식. 스타들을 괴롭히는 악플러들이 사라지는 날이 오기를 진심으로 바라본다.


한편 김원효는 아내 심진화와 함께 채널A '아빠본색'에 출연 중이다.


[헤럴드POP=박서현기자] popnews@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