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전지적참견시점' 홍현희 제이쓴, 파김치-팬케이크 '단짠단짠'

by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

MBC'전지적참견시점'캡처

홍현희가 단짠단짠 먹방을 보여줬다.


7일 오후에 방송되는 MBC'전지적참견시점'에서는 홍현희가 파김치에 팬케이크를 먹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홍현희와 제이쓴은 입맛이 달라 홍현희는 대패삼겹살 등 한식을 준비했고, 제이쓰는 팬케이크 등 양식을 만들었다. 제이쓴은 "홍현희와 살면서 놀란게 간단히라는게 없어서 놀랐다"고 말했다. 홍현희는 "한번 사는건데, 간단히라는게 어디있느냐"고 말했다.


홍현희는 "음식은 처음부터 봐줄필요 없이, 무심코 놔두다가 나중에 성장할 때 그때 신경을 써줘야 한다"고 음식철학을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홍현희는 먹다가 한강뷰를 한번씩 보라면서 이게 마을 잔치다, 사는거라고 말했다.


제이쓴은 홍현희에게 팬케이크를 권유했다. 이에 홍현희는 팬케이크를 맛보며 "이거 먹으니깐 다시 열그릇 먹을 수 있을거 같다"면서 "단짠단짠이다"고 말했다.


개그특공대 이영자, 홍진경, 윤성호, 김인석,송성호매니저가 이석민매니저 청송 사과농장에 일손을 돕기 위해 뭉쳤다.


안동휴게소에 들렸다. 윤석호가 화덕구이옆에 미니 화덕구이를 만들어냈다. 이영자는 안동휴게소 명물 간고등어구이를 소개했다. 아쉽게 30분 일찍 가는 바람에 고등어를 맛보진 못했다.


이어 홍현희는 입장휴게소 흑돼지 김치찌개를 추천했다. 국물에 기름이 살짝 떠 있어서 빨려들어가는 느낌이다고 했다.


한편 홍진영은 김인석, 윤성호에게 이영자에 대해서 알려주겠다면서 주의사항을 알려줬다. 홍진경은 "이영자는 위장비워지지 않게 해야한다. 화가 안좋을 때 치킨을 시켜야 한다"고 말했다. 윤성호는 "지금 배고프지 않으시냐"고 물었다. 이에 홍진경은 "영자언니는 끼니관련에 불쾌해야 한다"면서 "언니도 자는 시간에는 배고프지 않는다"고 말했다.


이어 이영자와 개그특공대는 청송의 자랑 달기약수터를 찾았다. 철분, 탄산, 마그네슘이 많이 들어있어 약간 붉은기가 돌았다.


[헤럴드POP=오현지기자]​ popnews@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