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관종언니' 이지혜, ♥남편 문재완과 유튜브 수익 2300만원 공개→전액 기부

by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

유튜브 방송화면 캡처

이지혜가 2300만원의 유튜브 수익을 고스란히 기부해 훈훈함을 안겼다.


23일 이지혜의 유튜브 채널 '밉지 않은 관종언니'에서는 '14만 구독자 연예인 유튜버 관종언니의 유튜브 수익공개! 4개월만 몇천만원?!'라는 제목의 영상이 공개됐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이지혜가 남편 문재완 세무사와 함께 연말정산 시간을 가졌다. 이지혜는 "우리가 번 수익을 후반부에 말씀드리려했는데 수익공개를 하고 기부를 하려고 한다"며 "(구독자분들에게)너무 감사하다는 생각을 했다. 기부를 조용히 하면 티가 안나서 기부도 대놓고 하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지혜는 유튜브를 시작한 이유로 "여러분들과 친밀하게 만나고 싶었다. 예능은 요즘 케미지 않나. 저는 거기서 성이 안풀린다. 유튜브를 만나면서 물만났다는 소리를 많이 듣는다. 덕분에 우리 남편도 진출했다"고 솔직하게 털어놓기도.


15만 구독자를 가진 이지혜는 "저는 정말 10만 넘을 때 그래프가 막 오르길래 100만 되면 어떡하나 했는데 딱 멈추더라"면서 "8월 첫 유튜브 영상을 올리고 22,975,835원이라는 금액을 벌었다. 이 큰 금액을 저희가 4개월간 열심히 해서 벌었다. 일주일에 두개씩 정확하게 6시에 올렸다"고 밝혔다.


이지혜는 "제가 '거리의 만찬'이라는 프로그램을 하고 있다. 그때 보육원 특집이 있었다. 도움을 드리고 싶어서 작가님한테 여쭤봤다. 저는 서울 가까운데서 기부를 하고 싶었는데 지방 쪽은 재정적으로 서울보다 어렵다고 하더라. 제가 두군데를 추천받았는데 한 군데는 전주였고, 또 한 군데는 경주였다"며 구독자들에게 의견을 물었다. 두 군데 반반씩 기부를 하자는 의견이 모이자, 이지혜는 "정말 현명하시다"며 이를 받아들였다.


[헤럴드POP=박서현기자]​popnews@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