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컬투쇼' 김하영X유민상, 열애설 일축에도 핑크빛 분위기 "술 한잔 해"

by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

사진=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공식 인스타그램

김하영, 유민상이 '컬투쇼'에서 열애설을 부인하면서도 달달한 케미를 발산했다.


7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MBC '서프라이즈'로 알려진 배우 김하영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스페셜 DJ로는 개그맨 유민상이 함께 했다.


이날 DJ 김태균은 "KBS 2TV '개그콘서트'에서 유민상과 김하영의 핑크빛 열애설이 돌고 있다던데 사실이냐"라고 궁금해 했다.


이에 유민상은 "코너를 같이 해서 그렇다. 코너에서 재밌게 하려고..또 내가 노총각이다 보니까 집적대는 연기를 해서 그런 것 같다"고 열애설을 일축했다.


또한 DJ 김태균은 김하영에게 "유민상 같은 스타일 어떠냐. 첫인상은 어땠냐"라고 질문을 던졌고, 김하영은 "처음 봤을 때 생각보다 크시더라. 그런데 보다 보니까 귀여운 면이 있더라"라고 솔직히 털어놨다.


이어 "사람은 오래 봐야 한다"고 덧붙였다. 그러자 유민상은 "참 재밌는 분이라고 생각했다. '개그콘서트' 같이 잘해봤으면 좋겠다"고 격려했고, 김하영은 "언제 술 한 잔 하자"라고 제안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이후 '두시탈출 컬투쇼'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공개된 사진에서도 두 사람은 손하트를 그린 다정한 포즈를 취하고 있어 시선을 고정시켰다.


이처럼 유민상, 김하영은 열애설에 대해 선을 그으면서도 묘한 분위기를 형성해 많은 이들은 실제로 잘되면 좋겠다며 뜨거운 반응을 쏟아내고 있다.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popnews@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