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이슈 ]

‘신 스틸러’ 김여정,
어딜 찍어도 그녀가 있다

by경향신문

이번 평양에서 열린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남북정상회담은 사상 최초로 생중계 되었습니다. 그런데 TV화면에 두 정상외에 끊임없이 모습을 보이는 사람이 있었죠. 바로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동생 김여정 북한 노동당 중앙위 제1부부장이었습니다. 그동안 남북관계 개선에 막후 역할을 하고 있다고 알려졌지만 이번 정상회담 과정에서 보여준 모습은 그 위상을 확실히 말해주는 것이었습니다.


첫날 검정색 핸드백을 들고 평양 순안국제공항에 나타난 김여정 부부장은 문재인 대통령의 꽃다발도 직접 받아 주고 김정은 위원장에게 동선을 알려주는 등 상당히 과감한 모습을 보였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탄 공군 1호기가 순안공항 활주로에 내려서고 김정은 국무위원장 부부의 환영을 받을 때도 김여정 부부장은 가장 가까운 곳에서 김정은국무위원장을 보좌 했습니다.


가장 극적인 등장은 두 정상이 공식환영행사에서 군 의장대 사열을 위해 사열대에 오를 때였습니다. 두 정상이 사열대 자리를 놓고 서로 양보하는 모습을 보이자 사열대 위로 뛰어 올라가 문 대통령에게 자리를 안내하면서 상황을 정리하는 파격적인 장면도 보였습니다.


평양사진공동취재단에서 보내온 정상회담 첫날 사진에서 곳곳에 숨어 있는 김여정 부부장을 찾아 보는 재미가 쏠쏠합니다.

‘신 스틸러’ 김여정, 어딜 찍어도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오전 평양 순안공항 도착한 뒤 마중 나온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북한군 의장대를 사열하고 있다. 2018.9.18 / 평양사진공동취재단 서성일기자

‘신 스틸러’ 김여정, 어딜 찍어도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18일 오전 평양 순안공항에 도착해 마중나온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부인 리설주 여사와 인사하고 있다. 2018.9.18 / 평양사진공동취재단 서성일기자

‘신 스틸러’ 김여정, 어딜 찍어도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18일 오전 평양 순안공항에 도착해 마중나온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부인 리설주 여사와 인사하고 있다. 2018.9.18 / 평양사진공동취재단 서성일기자

‘신 스틸러’ 김여정, 어딜 찍어도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18일 오전 평양 순안공항에 도착해 화동들에게 꽃다발을 받고 있다. 2018.9.18 / 평양사진공동취재단 서성일기자

‘신 스틸러’ 김여정, 어딜 찍어도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오전 평양 순안공항에서 열린 공식 환영식에서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김여정 노동당 부주장의 안내로 단상에 오르고 있다. 2018.9.18 / 평양사진공동취재단 서성일기자

‘신 스틸러’ 김여정, 어딜 찍어도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18일 오전 평양 순안공항에 도착해 공식환영식장으로 이동하고 있다. 2018.9.18 / 평양사진공동취재단 서성일기자

‘신 스틸러’ 김여정, 어딜 찍어도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18일 오전 평양 순안공항에 도착해 공식환영식장으로 이동하고 있다. 2018.9.18 / 평양사진공동취재단 서성일기자

‘신 스틸러’ 김여정, 어딜 찍어도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18일 오전 평양 순안공항에서 의장대 사열 받고 있다. 2018.9.18 / 평양사진공동취재단 서성일기자

‘신 스틸러’ 김여정, 어딜 찍어도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오전 평양 순안공항에 도착해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안내를 받으며 의장대를 사열을 받고 있다. 2018.9.18 / 평양사진공동취재단 서성일기자

‘신 스틸러’ 김여정, 어딜 찍어도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오전 평양 순안공항에 도착해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안내를 받으며 의장대를 사열을 받고 있다. 2018.9.18 / 평양사진공동취재단 서성일기자

‘신 스틸러’ 김여정, 어딜 찍어도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리설주 여사가 18일 오전 평양 순안공항에 도착한 문재인 대통령을 영접하기 위해 이동하고 있다. 2018.9.18 / 평양사진공동취재단 서성일기자

‘신 스틸러’ 김여정, 어딜 찍어도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부인 리설주 여사가 18일 오전 평양 순안공항에 문재인 대통령이 탑승한 공군 1호기가 착륙하자 영접하기 위해 이동하고 있다. 2018.9.18 / 평양사진공동취재단 서성일기자

‘신 스틸러’ 김여정, 어딜 찍어도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오전 평양 순안공항 도착한 뒤 마중 나온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북측 인사들과 인사하기 위해 이동하고 있다. 2018.9.18 / 평양사진공동취재단 서성일기자

‘신 스틸러’ 김여정, 어딜 찍어도

김여정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이 18일 오전 평양 순안공항에서 열린 2018평양정상회담 공식 환영식에 참석하여 문재인 대통령 내외를 영접하고 있다. 2018.09.18. / 평양사진공동취재단 서성일기자

‘신 스틸러’ 김여정, 어딜 찍어도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오전 평양 순안공항 도착한 뒤 마중 나온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북한군 의장대를 사열하고 있다. 2018.9.18 / 평양사진공동취재단 서성일기자

‘신 스틸러’ 김여정, 어딜 찍어도

무개차로 이동하는 남북 정상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무개차를 함께 타고 18일 평양국제공항에서 백화원 초대소로 이동하고 있다. / 평양사진공동취재단 서성일기자

‘신 스틸러’ 김여정, 어딜 찍어도

백화원초대소에 도착한 문재인 대통령 내외를 환영하고 있다. / 평양사진공동취재단 서성일기자

‘신 스틸러’ 김여정, 어딜 찍어도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오후 평양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본부 청사에서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정상회담을 하고 있다. 2018.9.18 /평양사진공동취재단 서성일기자

‘신 스틸러’ 김여정, 어딜 찍어도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오후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본부 청사에서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정상회담을 하고 있다. 앞줄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서훈 국정원장, 문 대통령,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김영철 당 중앙위 부위원장, 김 국무위원장, 김여정 당 중앙위 제1부부장. 2018.9.18 /평양사진공동취재단 서성일기자

‘신 스틸러’ 김여정, 어딜 찍어도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18일 오후 평양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본부 청사에서 정상회담장으로 이동하고 있다. 2018.9.18 / 평양사진공동취재단 서성일기자

‘신 스틸러’ 김여정, 어딜 찍어도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오후 평양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본부 청사에서 방명록에 서명하려 하자 김여정 당중앙위 제1부부장이 준비하고 있다. 2018.9.18 / 평양사진공동취재단 서성일기자

‘신 스틸러’ 김여정, 어딜 찍어도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오후 평양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본부 청사에서 김정은 국무위원장과의 정상회담에 앞서 방명록을 작성하고 있다. 2018.9.18 / 평양사진공동취재단 서성일기자

‘신 스틸러’ 김여정, 어딜 찍어도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 김정은 국무위원장 내외가 18일 오후 평양대극장에서 열린 삼지연 관현악단 환영 예술공연에 참석하며 인사하고 있다. 2018.09.18 /평양사진공동취재단 서성일기자

‘신 스틸러’ 김여정, 어딜 찍어도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 김정은 국무위원장 내외가 18일 오후 평양대극장에서 열린 삼지연 관현악단 환영 예술공연에 참석하며 인사하고 있다. 2018.09.18 /평양사진공동취재단 서성일기자

이석우 기자 foto0307@kyunghya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