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현아♥던 등 콜라보 대잔치→방송사고는 2%의 아쉬움 [MBC가요대제전 종합]

by매일경제

가수 송가인, 그룹 AOA부터 오마이걸까지, 2019년 한 해 동안 무대 위에서 빛났던 가수들이 ‘2019 MBC 가요대제전’에 총출동했다. 장르불문하고 특별한 콜라보 무대를 꾸미며 모든 가수들이 음악의 축제를 즐긴 가운데, 이원 생중계 중 발생한 방송사고는 2%의 아쉬움을 남겼다.


31일 오후 경기 일산 MBC 드림센터 공개홀에서는 ‘2019 MBC 가요대제전 : The Chemistry’(이하 ‘MBC 가요대제전’)이 생방송으로 진행됐다.


‘2019 MBC 가요대제전’에는 AOA, DAWN(던), GOT7, ITZY, MONSTA X, NCT DREAM, NCT 127, Stray Kids, TWICE, 국카스텐, 규현, 김재환, 노라조, 뉴이스트, 러블리즈, 레드벨벳, 마마무, 성시경, 세븐틴, 셀럽파이브, 송가인, 아스트로, (여자)아이들, 오마이걸, 우주소녀, 이석훈, 장우혁, 청하, 태민, 현아, 홍진영 등이 출연했다.

매일경제

송가인, AOA, 뉴이스트, 세븐틴, 청하, 현아, 던 등이 ‘2019 MBC 가요대제전 : The Chemistry’에 출연했다. 사진=MBC 가요대제전 캡처

이날 ‘케미스트리’라는 주제로 무대가 공개된 가운데, 주제에 걸맞는 다양한 가수들의 특별한 콜라보가 보는 재미를 더했다.


MC를 맡은 장성규와 NCT DREAM, Stray Kids는 방탄소년단의 ‘작은 것들을 위한 시’ 커버 무대를 꾸몄다. 장성규는 그동안 보여준 흥을 최대로 끌어올려 노래에 맞춰 아이돌 못지않은 춤 실력을 뽐냈다. (여자)아이들과 ITZY는 댄스 퍼포먼스로 신인의 패기 넘치는 무대를 완성했다. 오마이걸과 아스트로는 아이유의 ‘분홍신’을 커버하며 사랑스러우면서도 매력 넘치는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러블리즈 케이(Kei)와 우주소녀 연정, 김재환은 악동뮤지션의 ‘어떻게 이별까지 사랑하겠어, 널 사랑하는 거지’로 감미로운 목소리를 자랑했다. 또 홍진영과 노라조는 ‘오늘 밤에’와 ‘사이다’로 연이어 부르며 흥을 돋구었다.


감동의 하모니를 뽐낸 무대도 눈, 귀를 즐겁게 했다. 이석훈, 규현은 이하이의 ‘한숨’을 열창하며 따뜻한 무대를 만들었다. 장우혁, 청하는 ‘벌써 12시’와 댄스 퍼포먼스로 춤신춤왕의 여유를 과시했으며, 달달한 공개 열애 중인 현아와 던도 커플 퍼포먼스로 합동 무대를 선사했다.


셀럽파이브와 AOA의 댄스 콜라보도 특별했다. 청순 요정으로 활동하던 셀럽파이브는 반전 매력을 뽐냈고 AOA는 한층 깊어진 카리스마를 뽐내며 완벽한 호흡을 맞췄다. 뉴이스트 백호, 민현와 갓세븐 JB, 영재, 그리고 몬스타엑스 셔누, 기현은 S.E.S의 ‘Just a feeling’으로 평소 무대 위 보이던 모습과는 다른 상큼한 매력을 발산했다.


마마무와 세븐틴은 서로의 히트곡을 커버하며 실력을 뽐냈다. 이어서는 ‘넌 is 뭔들’과 ‘박수’로 무대를 꽉 채웠다. 샤이니 태민과 트와이스 모모, 지효는 ‘GOOD BYE’로 매혹적이고 카리스마 넘치는 안무로 색다른 콜라보 무대를 완성했다.


‘MBC 가요대제전’ 마지막 무대는 송가인과 국카스텐의 무대로 문을 닫았다. ‘해야’를 열창한 이들은 시원한 고음 처리와 폭발적인 무대 매너로 대미를 완벽하게 장식했다.


새로운 조합과 이전에 볼 수 없었던 가수들의 색다른 퍼포먼스는 시청자들의 눈, 귀를 사로잡기 충분했다. 다만 일산 MBC 드림센터와 잠실 롯데월드타워 월드파크 잔디광장에서 이루어진 이원 생중계 중 발생한 방송사고가 아쉬움을 남겼다.


김재환이 ‘시간이 필요해’ ‘누나’ 무대를 꾸미던 중 ‘누나’ 무대만 송출되는 방송사고가 발생했고, 사고 직후 MC 장성규는 “연결이 양호하지 않아서 문제가 발생하게 됐다”라며 사과의 말을 전했다. 이후에도 그는 방송사고의 원인으로 ‘음향 문제’를 꼽으며 “김재환 씨와 시청자 분들에게 다시 한 번 사과의 말씀 드린다”고 재차 고개를 숙였다. 


매경닷컴 MK스포츠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