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산다라박 눈물 “2NE1 해체 후 부정적 생각…자신감도 떨어져”

by매일경제

‘비디오스타’ 산다라박이 눈물을 쏟았다.


4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비디오스타’는 ‘내 거친 생각과 불안함~ 고민고민하지 마 특집’으로 가수 활동을 하며 애환을 느낀 출연진들의 사연 고백이 이어졌다.


이날 산다라박은 “‘해체하고 뭐할래?’라는 말이 많았다. 저는 바보 같은 게 해체를 하고 알았다”라며 조심스럽게 말문을 열었다.

매일경제

‘비디오스타’ 산다라박이 눈물을 쏟았다. 사진=‘비디오스타’ 방송캡처

이어 “나는 ‘이 팀에 필요없구나’ 생각했었다. 그런 생각을 한 게 멤버들이 뛰어난 가창력을 가지고 있다고 생각해서 이 팀에 피해간다고 생각해서 즐기지 못했다”라고 덧붙였다.


산다라박은 “해체하고 고민이 많아서 2~3년 정말 부정적으로 생각했다. 자신감도 떨어졌다. 연락오던 사람들도 연락이 싹 안오고 2년 동안 어둡게 살았다. 지금까지 남아준 지금 내 옆의 사람들이 진짜 내 사람이구나 싶었다. 그래서 요즘은 행복하다”라며 울었다.


그러면서 “항상 흥을 돋우던 씨엘이 옆에 없으니까, 멤버들 몫까지 했다. 이제야 비로소 즐기는 제 모습을 보면서 아쉽더라”라며 현재 활동에 재미를 느끼고 있다고 밝혔다.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나영 기자

mkculture@mkcultur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