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난 이제 죽어"…류지혜, 이영호 2차 폭로→SNS에 의미심장 글

by엠스플뉴스

"난 이제 죽어"…류지혜, 이영호 2

레이싱 모델 출신 BJ 류지혜가 갑작스러운 낙태 고백과 함께 전 남자친구 이영호의 실명을 거론한 데 이어 이번엔 의미심장한 SNS글로 주변의 걱정을 자아내고 있다.


19일 오후 류지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나 이제 죽어. 고마웠어"라는 문장을 시작으로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난 이제 죽어"…류지혜, 이영호 2
"난 이제 죽어"…류지혜, 이영호 2

류지혜는 "난 진짜만 말한 거고 그게 다야. 스틸록스 28일치 받았어 안녕. 더 행복할 수 있었는데 그냥 내 벌이라 생각할게"라면서 "왜 여자는 낙태하고도, 왜 여자는 새아빠한테 성희롱 당하고도 말 못해? 왜 떳떳하지 못해? 그게 이상해?"라고 호소했다.


특히 류지혜는 전 남자친구에게 "너 스스로가 알겠지"라는 의미심장한 말을 남겼다.


앞서 류지혜는 한 방송을 통해 수년 전 이영호의 아이를 지우는 낙태수술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에 이영호는 즉각 방송을 통해 "연인 관계였던 것은 사실이지만 아이를 가졌다는 사실 조차 몰랐다"라고 부인했다.


류지혜는 이날 오전 11시 50분께 아프리카TV 생방송을 통해 "걔(이영호)가 저 때린 적도 있다. 무릎 꿇게 한 적도 있다"라며 데이트 폭력에 시달렸다고 털어놓기도 했다.


[엠스플뉴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