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성우' 박일 별세, 유작 '토이스토리'…갑작스러운 비보→추모 물결

by엠스플뉴스

엠스플뉴스

'토이스토리'에서 다양한 목소리 연기를 보여줬던 성우 박일이 향년 69세로 별세했다.


지난 31일 MBC 성우극회 측을 통해 사망 소식이 알려진 박일은 정확한 사인은 공개되지 않았으며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난 것으로 알려져 안타까움을 더하고 있다.


성일은 1967년 TBC 3기 공채 성우로 데뷔했다. 이후 1970년부터 MBC 성우극회 소속 4기로 활동, 다양한 외화를 더빙하며 왕성한 활동을 펼쳐왔다. 배우 알파치노, 피어스 브로서넌, 말론 브랜도 등의 목소리를 연기하며 극의 재미를 더했다.


아울러 고인은 '토이스토리'에서 버즈 라이트이어 목소리를 더빙하며 대중과 친숙함을 쌓아왔다. 최근 개봉한 '토이스토리4'에서도 연기를 펼친 바 있다. 박일은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버즈 역할을 오랜 기간 맡아온 비결에 대해 "목소리는 늙지 않으니까"라며 남다른 애정을 보여준 바 있다.


약 50년 간 굵직한 작품을 더빙하며 활동하던 성우계의 '큰 별' 박일의 사망 소식에 누리꾼들 사이에서 추모 물결이 퍼지고 있다. 한 누리꾼은 "어릴 때 '토이스토리'를 보고 자랐는데 믿기지 않는다"며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이외에도 "성우계의 큰 별, 목소리를 더 이상 들을 수 없다는 게 안타깝다"며 고인의 명복을 빌고 있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