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이슈 ]

명륜진사갈비, '코로나19' 사태에 전국 가맹점 월세 23억 지원

by뉴시스

뉴시스

프랜차이즈 명륜진사갈비 본사 ㈜명륜당은 ‘코로나19사태’를 극복하기 위해 전국 522개 가맹점 총 23억원에 달하는 전 가맹점의 한 달 월세 전액을 지원했다고 25일 밝혔다.


1개 가맹점 최고 월세 지원금이 1690만원에 달하는 곳도 이번 지원에 포함됐다. 또 상대적으로 월세가 저렴한 매장은 추가 지급을 통해 최소 300만원의 월세를 지원했다.


이번 명륜진사갈비의 ‘코로나 19 사태’ 지원에는 본사와 가맹점주협의회 간의 상생협약이 빛을 발휘했다는 평가다. 명륜진사갈비는 지난 1월 가맹본사와 가맹점주협의회 상생협력 협약식을 맺었다. 본사는 가맹점들의 피해 규모와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업계 동향 등을 꾸준히 살폈다. 가맹점주협의회는 현장에서 체감하고 있는 가맹점들의 피해와 고통을 본사에 적극적으로 전달했다.


명륜진사갈비 본사 관계자는 “이번 코로나19 사태로 대한민국 자영업, 특히 외식업이 큰 타격을 입고 있다”며 “이번 월세지원이 가맹점주들에게 조금이나마 위로가 될 수 있도록 세입자인 가맹점주 외에도 건물주인 가맹점주에게도 형평성 있게 월세를 지급한다”고 전했다. 또 모든 매장의 매출이 정상화 될 때까지 최선을 다해 가맹점에 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명륜진사갈비 본사는 이번 월세 지원 외에도 손님들이 안심하고 매장을 방문할수 있도록 본사 직원이 전국 매장의 테이블, 의자, 손잡이 등 매장 내부 소독을 무상으로 실시하고 있다. 매장 청결 유지를 위한 청소 등도 함께 지원할 계획이다.


​[서울=뉴시스] 손정빈 기자 = jb@newsi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