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비즈 ] 상식 UP 뉴스

은행 달라도 앱 하나로 다 된다는 ‘오픈뱅킹’

by뉴스웨이

뉴스웨이
뉴스웨이
뉴스웨이
뉴스웨이
뉴스웨이
뉴스웨이

오는 12월 18일부터 전면 시행되는 ‘오픈뱅킹’, 그에 앞서 시범서비스가 시행 중인데요. 이 오픈뱅킹이 금융산업 혁신의 신호탄이 될 것이라는 목소리가 적지 않습니다.


오픈뱅킹이란 은행이 보유한 결제기능 및 고객데이터를 오픈 API 방식으로 제3자에게 공개하는 것을 통칭하는데요. 현재 우리나라의 경우 결제기능 중심의 공동 오픈 API 시스템의 확대를 의미합니다.


오픈뱅킹 제도가 정착되면 핀테크 진입이 제약된, 폐쇄적이었던 기존 금융시장의 진입장벽이 낮아지고 비용 부담과 이용자의 불편은 줄어들게 됩니다.


이에 기존에는 각 은행별로 앱이나 프로그램을 설치해야 이용할 수 있었던 서비스들이 오픈뱅킹 시스템에서는 단 하나의 앱에서 가능해집니다. 각 은행들의 입·출금이체, 잔액조회, 거래내역확인 등.


단 전자상거래 등에 쓰이는 가상계좌 입금은 제한됩니다.


현재 시범 실시 단계에서는 10곳의 은행에서만 오픈뱅킹 이용이 가능한데요. 12월 18일 전면 시행되면 인터넷은행 2곳을 포함한 8개 은행이 추가되고, 다양한 핀테크 기업의 참여도 시작됩니다.


이석희 기자 se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