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정준영 단톡방' 이종현, BJ 박민정에 "뱃살 귀엽다" 사적인 연락?

bySBS funE

SBS funE

[SBS funE | 강선애 기자] 인기 여성 BJ 겸 유튜버 박민정이 그룹 씨엔블루 멤버 이종현에게 받은 것으로 추정되는 SNS 메시지를 공개했다. 이종현은 이른바 '정준영 단톡방' 멤버 중 하나로 논란을 빚고 자숙 중인 상황이라, 그가 이 메시지를 보낸 게 맞다면 파장이 예상된다.


BJ 박민정은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cnbluegt'라는 계정을 사용하는 인스타그램 이용자가 자신에게 보낸 메시지를 캡처한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에 따르면, 'cnbluegt' 계정 이용자는 박민정에게 지난 21일 "유튜브 잘 보고 있어요. 재밌는거 많이 올려주세요"라는 메시지를, 27일에는 "뱃살 귀여우세요"라는 메시지를 각각 보냈다.

SBS funE

문제는 이 'cnbluegt'는 그동안 이종현이 사용해온 인스타그램 계정이란 것. 프로필 사진도 이종현의 셀카다. 박민정은 메시지 캡처 사진을 올리며 "씨엔블루 이거 진짠가?"라고 의아해했다.


이종현은 지난 3월 정준영 단톡방 사건이 불거진 후 'cnbluegt' 계정의 모든 게시물을 삭제한 후 비공개로 전환했다. 그러나 계정 자체를 없앤 것은 아니라, 아이디와 프로필 사진은 그대로 남아있다.

SBS funE

해당 캡처본이 공개되며 네티즌들은 "정말 이종현이 보낸 거 맞나?", "진짜라면 충격이다. 아직 정신 못 차렸네", "해킹당한 건 아닐런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앞서 이종현은 불법 촬영물을 공유한 정준영 단톡방의 한 멤버로, 직접 불법 촬영물을 유포한 혐의는 없으나 그 단톡방에서 여성을 상품화하는 부도덕한 대화를 나눈 것이 알려져 논란을 빚었다. 이에 대해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부끄럽고 참담한 심정인 이종현은 본인의 잘못된 성도덕과 가치관에 따른 대중의 지적을 가슴 깊이 받아들이고 깊은 후회와 자책을 하고 있다"며 "공인으로서 모든 언행을 조심할 것이며 반성하고 또 속죄하겠다"라고 밝힌 바 있다.


이종현은 지난해 8월 입대해 현재 군복무 중이다.


[사진=박민정, 이종현 인스타그램 캡처]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 다함께 Fun! SBSFunE 연예뉴스 [홈페이지]

☞ 공식 SNS [페이스북] 앱 다운로드 [앱스토어] [구글플레이]

저작권자 SBS미디어넷 & SBS콘텐츠허브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