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이슈 ]

'앞이 보이지가 않아'…
최악 미세먼지 감옥에 갇혔다

bySBS

'앞이 보이지가 않아'… 최악 미세먼
'앞이 보이지가 않아'… 최악 미세먼
'앞이 보이지가 않아'… 최악 미세먼

고농도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면서 수도권을 포함한 전국 곳곳에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시행된 14일 오전 서울 종로의 빌딩숲이 뿌옇게 보인다.

'앞이 보이지가 않아'… 최악 미세먼
'앞이 보이지가 않아'… 최악 미세먼

고농도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면서 수도권을 포함한 전국 곳곳에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시행된 14일 오전 마스크를 쓴 시민들이 서울 청계천 모전교 인근을 지나고 있다.

'앞이 보이지가 않아'… 최악 미세먼
'앞이 보이지가 않아'… 최악 미세먼

전국 미세먼지 농도가 '나쁨' 이상인 14일 경기도 고양시 자유로에서 차량들이 안개 속을 달리고 있다.

'앞이 보이지가 않아'… 최악 미세먼

전국 미세먼지 농도가 '나쁨' 이상인 14일 경기도 고양시에서 해가 흐릿하게 모습을 드러내고 있다.


(SBS 뉴미디어부/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