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이슈 ]

[Pick] 손등에 도장 '꾹'…한 초등학교 교사의 코로나19 예방법

bySBS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 초등학교 교사가 '코로나19'로부터 학생들을 지키기 위한 묘안을 내 화제입니다.


현지 시간으로 지난 12일 영국 데일리메일 등 외신들은 미국 미주리주에 위치한 홀스빌초등학교의 3학년 선생님인 쇼나 우즈 씨의 사연을 소개했습니다.


최근 우즈 씨의 걱정은 세계적으로 확산하고 있는 코로나19였습니다. 학생들이 한곳에 모여 수업을 듣는 만큼, 감염 예방에 철저해야겠다고 생각한 그는 교실에 손 소독제와 물티슈 등 위생용품을 구비해 아이들의 위생을 챙겼습니다.


특히 코로나19 예방법으로 손 씻기가 중요시되는 것을 보며 학생들이 어떻게 하면 손을 더 자주 씻을까 고민했는데요, 우즈 씨의 머릿속을 스친 것은 교과서에 찍어주던 '도장'이었습니다. 매일 아침 수업 전에 아이들의 손등에 이 도장을 찍어주고, 학교가 끝날 무렵 도장이 깨끗이 지워져 있으면 마시멜로 등으로 보상하는 방법을 떠올린 겁니다.

SBS

도장 찍기를 실행에 옮긴 우즈 씨는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아이들이 즐겁게 도장을 받아 간다. 적절한 보상이 손 씻기에 큰 도움이 된 것 같다"며 "나도 아이들에게 모범이 되기 위해 도장 찍기에 동참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정말 좋은 선생님", "손 씻기에 큰 동기부여가 될 것 같다", "나도 우리 아이에게 따라 해보겠다" 등 학생을 생각하는 선생님의 따뜻한 마음에 박수를 보냈습니다.


'뉴스 픽' 입니다.


(사진='Mrs. Woods 3rd Grade' 페이스북)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신지수 에디터


▶ [뉴스레터] 데이터로 보는 뉴스의 맥락! 마부뉴스 구독해주세요!

▶ 코로나19 속보 한눈에 보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