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이슈 ]

제주공항 오후 '태풍경보' 예상, 태풍 '콩레이' 영향 500㎜ 비까지 '비상'

by서울경제

제주지방기상청은 5일 오전 3시 제주도 남쪽먼바다에 내려진 강풍주의보를 태풍주의보로 대치했다.


기상청은 이날 오전 0시를 기해 제주도 전역에 강풍주의보를, 제주도 서부 앞바다에 풍랑주의보를 발효한 바 있다.


제주도 산지에는 전날 오후 11시 호우주의보가 발효됐다.


제주공항에는 현재 윈드시어가 발효되고 있으며, 저녁에는 태풍경보가 예정돼 항공 운행 차질이 예상된다.


기상청은 제주도가 태풍 콩레이 영향권에 접어드는 이날부터 6일 오전까지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50mm의 강한 비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예상 강수량은 100~300mm, 산지 등 많은 곳은 500mm 이상이 될 것으로 보인다.


아울러 육상에는 최대순간풍속 초속 35~40㎞ 이상의 강한 바람이 불겠다며 피해가 없도록 유의해달라고 당부했다.


태풍 콩레이는 이날 오전 3시 현재 중심기압 975헥토파스칼(hpa), 중심 부근 최대풍속 초속 32m의 중간 강도의 중형 태풍으로 일본 오키나와 서부서쪽 170㎞ 해상에서 시속 26㎞ 속도로 북북서진하고 있다.


/김진선기자 sestar@sedail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