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조여정, 팔목 보호대 무릎에 착용하자 전성우 "얼마나 말랐으면…"

by세계일보

세계일보

배우 조여정(사진)이 방송에서 팔목 보호대를 무릎에 무리 없이 착용해 날씬한 각선미(?)를 간접적으로 드러냈다.


18일 오전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서핑하우스’에서는 배우 전성우(맨 아래 왼쪽 사진)와 함께 카버 보드 도전에 나선 조여정의 모습이 담겼다.

세계일보

조여정은 이날 방송에서 본격적으로 강습을 받기에 앞서 보호장비를 착용했다.


그러다 헬멧을 잘못 착용해 전성우에게 장난스러운 질책을 받았다.


조여정도 머쓱한 듯 웃음을 터뜨렸다.


조여정은 팔목 보호대를 무릎에 착용하는 실수까지 저질렀다.


그런 가운데 군살 하나 없이 마른 각선미가 돋보였다.


이에 전성우는 “얼마나 말랐으면 팔목 보호대가 무릎에 맞느냐”며 ”진짜 무릎 보호대가 너무 커 보인다”고 했다.

세계일보

한편 서핑하우스는 서핑을 좋아하는 배우들이 게스트하우스를 열어 손님들에게 강습과 힐링 공간을 제공하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매주 일요일 오전 9시30분 JTBC에서 방송된다.


장혜원 온라인 뉴스 기자 hodujang@segye.com

사진= JTBC ‘서핑하우스’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