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가수 장혜진, 강승호 대표와 결혼 27년 만에 '합의 이혼'…사유는?

by세계일보

세계일보

가수 장혜진(사진)이 유명 연예 기획자 강승호 대표와 성격차이로 합의 이혼했다.


2일 뉴스1은 “장혜진과 강 대표는 최근 이혼 조정이 완료돼 결혼 생활 27년 만에 부부의 연을 정리했다”며 “이혼 사유는 성격 차이인 것으로 알려졌다”고 단독 보도했다.


장혜진 소속사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측은 이날 “장혜진은 올해 8월 초 남편과의 성격차이로 합의 이혼을 결정하게 됐다”면서 “현재 합의이혼의 모든 서류 처리가 끝난 상태”라고 밝혔다.


이어 “많은 상의와 고민 끝에 내린 결정으로 두 사람은 각자의 길을 걷게 됐지만, 앞으로도 서로를 응원하며 좋은 친구 사이로 남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세계일보

강승호 대표.

한편 두 사람은 지난 1992년 결혼했으며 슬하에 딸 하나를 두고 있다.


강 대표가 그룹 소방차 매니저로 활동하던 당시 소방차의 코러스로 처음 본 장혜진에게 반해 3년간 끈질긴 구애 끝에 결혼에 골인했다.


강 대표는 김완선, 소방차, 김종서, 박상민, 사랑과 평화, 윤상, 장혜진, 캔, 먼데이키즈, 일락 등을 키워낸 기획자로 일명 ‘깡통 매니저’로 유명하다. 현재 한국연예제작자협회 이사직으로 재직 중이다.

세계일보

장혜진은 1987년 MBC 합창단으로 활동하다 1991년부터 가수로 활동했다. ‘내게로’, ‘1994년 어느 늦은 밤’, ‘꿈의 대화’, ‘아름다운 날들’, ‘그 남자 그 여자’ 등을 발매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최근에는 가수 바이브와 ‘술이 문제야’를 발매해 음원 차트를 올킬했다.


장혜진은 지난 2006년부터 현재까지 한양여대에서 실용음악과 전임교수를 역임하는 등 후배 양성에도 힘을 쏟고 있다.


소봄이 온라인 뉴스 기자 sby@segye.com


사진=장혜진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고성국의 빨간의자’ 방송화면 갈무리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