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우주안, 강타♥정유미 열애 인정에 "덧 없는 걱정 감사해"

by세계일보

세계일보

사진=우주안 인스타그램

레이싱 모델 출신 쇼핑몰 CEO 우주안이 가수 강타와 배우 정유미의 열애 인정 이후 자신의 심경을 밝혔다.


우주안은 지난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팬분들의 응원과 후원 따뜻한 말들에 감사하다."면서 "걱정해주시는 디엠과 카톡들 모두 감사드린다. 이제 그만 주셔도 된다"고 글을 적었다.


그러면서 우주안은 "걱정받을 일이 아닌데 덧없는 걱정들 감사드린다. 저라는 사람은 참 잘 해보려고는 하는데 부족하다. 항상 격려해주셔서 얼마나 다행인지 모른다."고 덧붙였다.


한편 우주안은 지난해 8월 초 강타와 스킨십하고 있는 영상을 올려 주목받았다.


당시 강타 소속사 SM 엔터테인먼트 측은 "강타와 우주안은 몇 년 전 이미 끝난 사이"라며 "상대방(우주안)이 실수로 영상을 업로드했다가 삭제했다고 들었다"는 입장을 전한 바 있다.



우주안 SNS 글 전문.


제가 걱정 받을 일이 아닌데 덧없는 걱정들 감사드립니다. 저라는 사람은 참 잘 해보려고는 하는데 부족합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항상 격려해주는 주변 분들이 계셔서 얼마나 다행인지 모릅니다.


근 몇 개월 동안 ‘아 다 망했다’라는 생각을 머릿속 가장 깊숙이 숨겨두고 일단 그냥 열심히 라는 생각... 음 아니 생각도 그냥 치워버리고 움직였던 것 같아요. 하고 있던 브랜드도 적은 규모지만 열심히 준비해서 가을 겨울을 내보냈고 촬영에 다시 복귀할 때에도 도망가고 싶은 심정이었는데 배려해 주셔서 이제는 다시 잘 즐기며 일할 수 있게 되었어요.


방송에 가장 늦게 복귀하게 됐지만 행복하게 소통하고 있어요. 이것들 모두 다 팬 분들 덕이라고 생각합니다. 제가 놓칠 뻔한 하고 싶은 일들 모델, 디자인, 기획, 근래에는 음악을 배우는 일조차 팬 분들의 응원과 후원 따뜻한 말들이 없었더라면 시작도 지속도 하지 못했을 뿐더러 저는 감사함에도 감사하지 못하는 멍청한 사람이 되었을 것 같아요.


언제나 걱정 끼쳐 드려서 정말 죄송하고 감사합니다. 작은 저의 활동에도 사랑으로 되돌려주시고 감사함을 느낄 수 있는 사람이 되게 해주셔서 또 고맙습니다. 느리고 작게나마 성실하게 팬 분들께 회사에 지인들께 노력하며 저라는 콘텐츠 안팎으로 실망 드리지 않게 살게요 .


걱정해주시는 디엠과 카톡들 모두 감사드립니다. 이제 그만 주셔도 돼요.


한윤종 기자 hyj0709@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