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송가인 잡아라'…'아내의 맛' 하차 소식에 지상파-종편 채널 러브콜 폭주

by스포티비뉴스

스포티비뉴스

송가인이 TV조선 '뽕 따러 가세' 마지막 촬영과 동시에 '아내의 맛' 특별판에서도 하차한 가운데, 각종 채널에서 러브콜이 쏟아지고 있다.


송가인은 최근 앨범 준비에 매진 하기 위해 두개의 프로그램에서 하차한다고 알렸다. 이후 방송 3사를 비롯해 종합편성채널 등에서 송가인은 잡기 위해 '러브콜'을 보내고 있다는 후문이다. 소속사에 따르면 무려 7개 프로그램에 내년도 론칭 예정인 프로그램까지 출연 제의가 이어지고 있다고 한다.


이 가운데 송가인은 오는 11월 3일 서울 회기동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단독 리사이틀 '어게인'을 개최한다. 현재 송가인은 신곡 준비와 콘서트 준비에 매진하고 있다. 송가인은 현재 바쁜 일정 속에서도 국내 최정상 작곡가들에게 170여곡의 노래를 받아 선별 작업에 돌입했고 열정적으로 신곡 준비에 집중해 팬들에게 송가인만의 색깔이 담긴 신곡을 공개할 예정이다.


소속사 관계자는 "이번 송가인의 단독 리사이틀 '어게인'에서는 신곡 무대는 물론 그 동안 볼 수 없었던 무대까지 특별한 무대들로 펼쳐질 것"이라고 전하며 기대를 당부했다.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