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서유리 해명 "속옷 잘 챙겨 입어, 잘못 보신 것"

by스타투데이

스타투데이

성우 서유리가 노출이 아니냐는 누리꾼들의 오해에 해명했다.


서유리는 지난달 30일 인스타그램에 "파도파도 나오는 신행사진. 몰디브 신혼 여행"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에는 수영복 차림의 서유리가 물놀이를 하며 환하게 웃고있는 모습이 담겼다. 행복해보이는 미소가 돋보이는 이 사진은 특정 신체 부위가 노출된 것이 아니냐는 오해를 샀다.


이에 서유리는 "전부 검토해보고 올린 사진이라 그럴 리 없다"면서 "저 날 속옷도 다 잘 챙겨 입고 찍은 사진이다. 잘못 보신 것"이라며 해명을 하는 댓글을 달았다. 또 "자꾸 뭐가 보인다는 머릿속에 마구니 낀 분들 계신데 저 날 속옷 겹겹이 챙겨 입고 찍은 거라 님들이 생각하는 그런 거 아니니까 걱정 말라"고 덧붙였다.


한편, 서유리는 지난 8월 최병길 PD와 혼인신고를 하고 부부가 됐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기자]​ ksy70111@mkinternet.com

사진| 서유리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