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예비부부` 황바울♥간미연, 로맨틱 프러포즈 "내 모든 걸 줄게"(`비디오스타`)

by스타투데이

스타투데이

'비디오스타' 황바울이 깜짝 등장해 간미연을 위한 공개 프러포즈를 했다.


지난 22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서는 할 간미연, 박은지, 신주아, 이혜주가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오는 11월 배우 황바울과 결혼하는 예비신부 간미연은 "너무 행복해서 웃음이 난다"고 말해 부러움을 자아냈다. 이어 황바울에 대해 "내가 외모를 보나보다"라며 "처음 봤을 때도 웃는 게 예쁜 사람이었는데, 이상형과 결혼을 하게 됐다"라고 자랑을 하기도 했다.


또 "남자친구 때문에 종교를 바꿨다. 나는 뚜렷한 종교가 없었다. 어머니를 따라서 불교라고 하고 다녔는데 남편은 이름처럼 모태신앙이다"면서 "만난 지 2년이 넘었을 때 엄청 크게 싸웠다. 헤어지냐 마냐 만나서 이야기하는데 남자친구가 교회만 가주면 뭐든지 다하겠다고 생뚱맞게 말하더라. 남자친구에게 중요한 문제 같아서 일요일마다 교회를 다녔다. 그 뒤로는 뭐든지 내 말에 순종하더라. 며칠 전에는 세례도 받았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황바울은 스튜디오에 깜짝 등장해 뮤지컬 '번지 점프를 하다' 넘버 '그게 나의 전부란 걸'을 간미연에게 불러줬다. 황바울은 간미연에 통장을 주며 "내 모든 것을 주겠다"고 로맨틱한 고백을 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편, 황바울과 간미연은 오는 11월 9일 서울 종로구 동숭교회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기자]​ ksy70111@mkinternet.com

사진제공| MBC에브리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