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사풀인풀` 박해미, 조윤희 이혼 위해 오민석 불륜 증거 찾아

by스타투데이

스타투데이

박해미가 조윤희를 내쫓기 위해 오민석과 조우리의 불륜 증거를 찾았다.


26일 방송된 주말드라마 KBS 2TV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이하 '사풀인풀')은 김설아(조윤희 분)를 쫓아내기 위한 홍화영(박해미 분)의 모습을 그렸다.


홍화영은 집안에서 시계와 보석이 사라진 것을 알게 됐다. 이에 그는 김설아를 찾아가 화를 냈다. 홍화영은 김설아에게 "숨긴 시계랑 보석은 네 노잣돈 해"라고 말했다.


홍화영은 김설아에게 혼인계약서 위반 이유로 이혼을 요구했다. 김설아는 무릎을 꿇며 "진우 씨 없으면 안 된다"며 홍화영에게 용서를 구했다. 하지만 홍화영은 "나도 너 안 돼. 왜 안 되는 줄 알아? 진우 때문에? 아니 넌 가족도 버린 애야. 이 집에 오기 위해 동생들도 헌신짝으로 버린 애가 너란 인간이야. 그래서 네가 싫어 난. 내 아들 옆에 있는 게 끔찍했다고"라며 김설아에 대한 증오심을 드러냈다.


홍화영은 비서실장에게 도진우(오민석 분)와 문해랑(조우리 분)의 불륜 증거를 찾으라고 지시했다. 불륜 증거를 통해 김설아를 내쫓기 위함이다. 홍화영은 도진우와 문해랑이 같이 찍은 사진을 들고 도진우가 입원한 병실을 찾았다. 그는 "넌 그래도 돼. 난 이해가 돼. 우리 아들 도진우, 눈만 뜨면 돼 이제는. 엄마가 다 알아서 처리해놓을 테니까"라며 무슨 수를 써서라도 김설아를 내쫓을 것을 암시했다.


한편 선우영애(김미숙 분)는 딸 걱정에 김설아를 만나러 갔다. 선우영애를 발견한 김설아는 "부탁인데 엄마처럼 굴지 마"라고 매몰차게 대했다. 이어 선우영애를 택시 태워 보냈다. 하지만 엄마에 대한 마음을 숨기지 못한 김설아는 울면서 시계와 보석을 판 돈을 선우영애에게 건넸다. 이에 선우영애는 눈물을 멈추지 못했다.


선우영애은 김청아(설인아 분)를 만나기 위해 고시원을 찾았다. 김청아는 선우영애에게 "백림(김진엽 분)이가 피해자인 거 같아"라고 말했다. 선우영애는 "네가 뭘 안다고 그렇게 떠들어"라고 답했다. 감청아는 "백림이는 남이지만 네 형부는 우리 가족이야"라고 말했다. 이어 "친구 인생이 네 언니 인생보다 중요한 거야?"라며 "나한테 선택은 김설아, 김청아, 김연아 밖에 없어. 다른 선택지가 없다고"라고 덧붙였다. 선우영애는 "네 선택이 어떤 판단을 불러올지. 9년 전에는 두 집안이 풍비박산이 났지만 이제는 세 집안이 풍비박산이 날 수도 있어"라며 왜곡된 모성애를 드러냈다.


선우영애는 김설아를 만나기 위해 중환자실 앞까지 갔다. 그는 김설아를 괴롭히는 홍화영의 모습을 목도했다. 이어 9년 전 만났던 홍유라(나영희 분)을 마주하게 됐다.


한편 구준휘(김재영 분)은 동생 구준겸(진호은 분)의 죽음에 얽힌 진실을 추적했다. 그는 집안 일 도와주는 분에게 "준겸이가 구했던 여자 애에 대해 들은 거 있으세요?"라고 물었다. 이에 "자퇴하고 이사갔다"며 "그 애가 뭐가 예쁘다고 일요일마다 찾아가 만나고 밥 사 먹이고"라고 답했다. 구준휘는 "엄마가 일요일마다 만났어요?"라고 물으며 의구심을 지우지 못한 모습을 드러냈다.


구준휘는 홍유라에게 "준겸이 유품 서재에 있나 해서"라며 구준겸의 유품의 행방을 물었다. 훙유라는 "무슨 책인지 모르지만 다시 사지 그래"라며 "태웠지. 이미 오래 전에"라고 답했다. 홍유라는 구준휘의 움직임에 불안함을 숨기지 못했다.


한편 김청아는 친구 백림이 사고에 관한 진실을 추적했다. 홍화영은 매수를 통해 백림을 피의자로 프레임을 짜놨다. 형사의 왜곡된 증언과 증거를 보자 김청아는 진실을 찾기 위해 의심을 거두지 못했다.


김청아는 대화 중 갑자기 자게 된 백림을 발견했다. 이에 김청아는 백림에게 기면증이 있을 거 같다는 추측을 하게 됐다.


김설아는 문준익(정원중 분)으로부터 "우리 애들이 바깥 분들에게 신세 많이 졌다고 들었어요. 저 녀석 가게도 회사 지하에다 쓰게 해주시고"라는 말을 듣게 됐다. 김설아는 "제 남편이 회사 지하에다 저 분 가게를요?"라고 물었다. 도진우와 문해랑의 불륜 정황을 발견한 것이다.


김설아는 홍화영으로부터 이혼 당할 위기에 처하자 혼수 상태 중인 도진우를 찾아 갔다. 그는 "당신이 사람이야? 네들 지금 천벌 받는 거야"라고 말했다. 이어 "천벌은 내가 줄 거야. 그러니 당신은 일어나라고"라고 절규했다. 김설아는 "난 당신이 필요하단 말이야"라며 위기에 몰린 자신의 심정을 드러냈다.


김설아는 변호사를 만나 이혼 후 위자료에 대해 물었다. 하지만 변호사의 비관적인 답변에 김설아는 당황한 모습을 드러냈다. 변호사는 김설아에게 험한 싸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김설아는 강인한 의지를 드러냈다.


한편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이하 '사풀인풀')은 뭔가 되기 위해 애썼으나 되지 못한 보통 사람들의 인생 재활극으로, 울퉁불퉁 보잘것없는 내 인생을 다시 사랑하고 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을 찾아가는 ‘소확행’ 드라마다. 매주 토·일요일 오후 8시 방송.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석훈철 객원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