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변정수, 손 소독제 판매 논란에 해명 입장글..."좀 더 신중했어야"

by스타투데이

스타투데이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기자]


모델 겸 배우 변정수가 손 소독제 판매 홍보로 논란이 일자 해명했다.


변정수는 23일 인스타그램에 "오해하지 마세요"라며 "기부는 기부대로 하면서 일반분들도 스스로 지킬 수 있게 (손 소독제를) 구매하고 둘 다 좋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앞서 변정수는 SNS를 통해 코로나19(신종 코로나 바이러스)가 확산되고 있다는 기사를 공유하면서 자신이 운영하는 쇼핑몰에서 손 소독제를 판매한다고 홍보했다.


이에 일부 누리꾼들은 코로나19에 대한 걱정과 경계가 높아져가는 상황에서 이를 이용해 자신의 쇼핑몰 홍보를 하는 것이 부적절하다는 반응을 보여 해명을 한 것으로 보인다.


변정수는 "이번 건은 (소비자들이) 구매할 수 있게 하고, 저도 제가 구매할 수 있는 만큼 해서 기부하겠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질타도 칭찬도 다 새겨듣겠다. 그리고 그 어떤 기부도 거짓으로 할 수 있는 건 없다. 제가 좀 더 신중하게 여러분들께 제품들을 제안할테니 다들 마음 진정하셔서 조금은 편안한 일요일 되었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ksy70111@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