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나혼자산다' 화사 父 "빚 갚아준 딸 덕에 고개 들고 살아"

by스포츠투데이

'나혼자산다' 화사 父 "빚 갚아준

'나혼자산다' 화사의 아버지가 열심히 노력해 가수로 성공한 딸에 대한 고마움을 전했다.


23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혼자산다'에서는 걸그룹 마마무가 아버지와 함께 전남 남원에 위치한 고향에 방문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화사의 아버지는 가수 데뷔를 반대했던 딸이 열심히 노력해 가수로 성공한 것을 뿌듯해했다. 아버지는 화사의 연습생 시절 떠올리더니 울컥해했다.


화사의 아버지는 "옥탑방에서 고생했던 게 마음이 아팠다. 여름에는 더워 죽겠다 하고 겨울에는 추워 죽겠다 하고"라면서 "여력이 없어서 전세를 못 얻어줬다. 그때가 제일 힘들었다. 월세를 매월 챙겨야 했기 때문"이라면서 눈물을 글썽였다.


화사 역시 아버지에게 미안한 게 많다며 "아직 제가 못 해드린 게 많아서, 불효녀인 것 같아서 늘 죄송하다"고 고백했다.


아버지는 "집에 빚이 많았는데 화사가 배당 받아서 바로 갚아줬다. 덕분에 조금 편해졌다. 엄마 아빠가 고개 들고 살 수 있다"고 말하며 기특해 했다.


이소연 기자 ent@stoo.com